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시청자 제보로 본 경남 피해 상황
입력 2019.10.02 (22:20) 수정 2019.10.07 (09:07) 뉴스9(창원)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멘트]
경남 곳곳에
시간당 70mm 가까운
폭우가 내리면서,
도로 곳곳이 물에 잠기고
배수구가 역류했습니다.

경남 지역 시청자들께서
KBS로 보내 주신
제보 영상을
김소영 기자가 정리했습니다.

[리포트]
창원의 한 빌라
주차장이 물바다로 변했습니다.

출입구마다
모래 주머니를 쌓아 놓았지만,
밀려드는 빗물을 막아 내기에는
역부족입니다.

도심의 도로 곳곳도
물에 잠겼습니다.

갑자기 내린 폭우에
아수라장이 된 도로에서
차량들은 거북이 운행을 하고 있습니다.

배수구에는
쉴 새 없이 빗물이 역류하며
인근 상가를 위협합니다.

승용차 절반 가까이가
물에 잠길 만큼
도로가 거대한 물바다로 변했습니다.

도로 옆 인도 배수구에서는
역류하는 빗물이
하늘 높이 치솟고 있습니다.

불어난 물에 하천의 범람 우려도
잇따랐습니다.

도로 옆 하천 옆 산책로가
완전히 물에 잠겼습니다.
바로 옆 도로 위로
넘칠 기세입니다.

하천에서 불어난 물이
거센 물보라를 일으키며
하류로 흘러 내립니다.

남해안 시군에 중심으로
200mm 안팎의 비가 내리면서
곳곳에서 주택이 침수하며
배수지원 요청이 잇따랐습니다.
KBS 뉴스 김소영입니다.
  • 시청자 제보로 본 경남 피해 상황
    • 입력 2019-10-03 00:57:57
    • 수정2019-10-07 09:07:32
    뉴스9(창원)
[앵커멘트]
경남 곳곳에
시간당 70mm 가까운
폭우가 내리면서,
도로 곳곳이 물에 잠기고
배수구가 역류했습니다.

경남 지역 시청자들께서
KBS로 보내 주신
제보 영상을
김소영 기자가 정리했습니다.

[리포트]
창원의 한 빌라
주차장이 물바다로 변했습니다.

출입구마다
모래 주머니를 쌓아 놓았지만,
밀려드는 빗물을 막아 내기에는
역부족입니다.

도심의 도로 곳곳도
물에 잠겼습니다.

갑자기 내린 폭우에
아수라장이 된 도로에서
차량들은 거북이 운행을 하고 있습니다.

배수구에는
쉴 새 없이 빗물이 역류하며
인근 상가를 위협합니다.

승용차 절반 가까이가
물에 잠길 만큼
도로가 거대한 물바다로 변했습니다.

도로 옆 인도 배수구에서는
역류하는 빗물이
하늘 높이 치솟고 있습니다.

불어난 물에 하천의 범람 우려도
잇따랐습니다.

도로 옆 하천 옆 산책로가
완전히 물에 잠겼습니다.
바로 옆 도로 위로
넘칠 기세입니다.

하천에서 불어난 물이
거센 물보라를 일으키며
하류로 흘러 내립니다.

남해안 시군에 중심으로
200mm 안팎의 비가 내리면서
곳곳에서 주택이 침수하며
배수지원 요청이 잇따랐습니다.
KBS 뉴스 김소영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