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금 세계는] 이란 여성들, 38년 만에 축구장 입장
입력 2019.10.11 (07:27) 수정 2019.10.11 (07:43)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이란의 테헤란 아자디 스타디움에서 열린 월드컵 축구 예선전에서 여성들이 흥겹게 응원을 펼칩니다.

우리에겐 평범해보일 수 있지만 이란 여성들에겐 감격적인 순간인데요.

이란 당국이 38년 만에 여성들에게 축구경기장 입장을 허용했기 때문입니다.

이번 조치는 지난 3월 한 이란 여성이 축구 경기를 보기 위해 스타디움에 들어가려다 체포된 뒤 재판을 앞두고 분신 사망한 사건 후 국제 사회의 비난 여론이 높아지면서 취해졌습니다.
  • [지금 세계는] 이란 여성들, 38년 만에 축구장 입장
    • 입력 2019-10-11 07:32:07
    • 수정2019-10-11 07:43:48
    뉴스광장
이란의 테헤란 아자디 스타디움에서 열린 월드컵 축구 예선전에서 여성들이 흥겹게 응원을 펼칩니다.

우리에겐 평범해보일 수 있지만 이란 여성들에겐 감격적인 순간인데요.

이란 당국이 38년 만에 여성들에게 축구경기장 입장을 허용했기 때문입니다.

이번 조치는 지난 3월 한 이란 여성이 축구 경기를 보기 위해 스타디움에 들어가려다 체포된 뒤 재판을 앞두고 분신 사망한 사건 후 국제 사회의 비난 여론이 높아지면서 취해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