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구촌 Talk] ‘비행기 태워 줄까?’ 침팬지 모녀의 즐거운 일상
입력 2019.10.11 (10:55) 수정 2019.10.11 (11:02) 지구촌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생후 7개월 된 아기 침팬지를 어미가 양팔로 잡고 번쩍 들어 올려 비행기를 태웁니다.

놀아주는 방법이 사람과 다를 바 없는데요.

호주 남부 한 동물원에서 포착된 침팬지 모녀의 일상 모습입니다.

사육사는 "어미 침팬지가 장난기가 아주 많고, 딸 침팬지는 또래에 비해 모험심이 강한 모습을 보여 특히 흥미롭다"고 설명했습니다.

지금까지 <지구촌 톡>이었습니다.
  • [지구촌 Talk] ‘비행기 태워 줄까?’ 침팬지 모녀의 즐거운 일상
    • 입력 2019-10-11 10:57:50
    • 수정2019-10-11 11:02:17
    지구촌뉴스
생후 7개월 된 아기 침팬지를 어미가 양팔로 잡고 번쩍 들어 올려 비행기를 태웁니다.

놀아주는 방법이 사람과 다를 바 없는데요.

호주 남부 한 동물원에서 포착된 침팬지 모녀의 일상 모습입니다.

사육사는 "어미 침팬지가 장난기가 아주 많고, 딸 침팬지는 또래에 비해 모험심이 강한 모습을 보여 특히 흥미롭다"고 설명했습니다.

지금까지 <지구촌 톡>이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