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산업부·중기부 산하 공공기관 24곳…장애인기업제품 의무구매 어겨”
입력 2019.10.11 (13:30) 수정 2019.10.11 (13:45) 경제
산업통상자원부와 중소벤처기업부 산하 공공기관 58곳 중 24곳이 장애인기업제품 의무구매 비율을 지키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위원회 소속 어기구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위원회 소관 공공기관 58곳을 대상으로 조사한 '2018년 장애인기업제품 의무구매 현황' 자료를 보면 24곳이 의무구매율 1%를 지키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장애인 기업활동 촉진법'과 해당 법 시행령에 따라 공공기관은 장애인기업제품을 총구매액의 1% 이상 의무적으로 구매해야 합니다.

대한석탄공사의 구매율은 0.05%이었고 한국에너지정보문화재단은 0.13%, 한국가스공사는 0.15%에 그쳤습니다.

특허청, 강원랜드, 한전, 가스공사, 석유공사 등 18개 기관은 3년 연속 장애인기업 제품 의무구매율을 지키지 않았습니다.

어기구 의원은 "공공기관은 사회적 가치 실현에 앞장서야 한다"며 "사회적 약자를 위해 마련한 공공기관 장애인기업제품 구매율 1% 제도는 반드시 지켜져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산업부·중기부 산하 공공기관 24곳…장애인기업제품 의무구매 어겨”
    • 입력 2019-10-11 13:30:14
    • 수정2019-10-11 13:45:27
    경제
산업통상자원부와 중소벤처기업부 산하 공공기관 58곳 중 24곳이 장애인기업제품 의무구매 비율을 지키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위원회 소속 어기구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위원회 소관 공공기관 58곳을 대상으로 조사한 '2018년 장애인기업제품 의무구매 현황' 자료를 보면 24곳이 의무구매율 1%를 지키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장애인 기업활동 촉진법'과 해당 법 시행령에 따라 공공기관은 장애인기업제품을 총구매액의 1% 이상 의무적으로 구매해야 합니다.

대한석탄공사의 구매율은 0.05%이었고 한국에너지정보문화재단은 0.13%, 한국가스공사는 0.15%에 그쳤습니다.

특허청, 강원랜드, 한전, 가스공사, 석유공사 등 18개 기관은 3년 연속 장애인기업 제품 의무구매율을 지키지 않았습니다.

어기구 의원은 "공공기관은 사회적 가치 실현에 앞장서야 한다"며 "사회적 약자를 위해 마련한 공공기관 장애인기업제품 구매율 1% 제도는 반드시 지켜져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