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싸이월드’ 홈페이지 접속불가…경영난 속 사이트 폐쇄?
입력 2019.10.11 (16:39) IT·과학
지속적인 경영난에 시달려온 싸이월드가 홈페이지 접속마저 끊긴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오늘(11일) 오후 4시 현재 인터넷으로 싸이월드 주소에 접속을 시도하면, '사이트에 연결할 수 없습니다'라는 에러 메시지와 함께 빈 화면이 나타납니다.

업계에서는 싸이월드가 서버 비용 등 최소한의 유지비도 부담하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관측하고 있습니다.

1999년 11월 12일 처음 만들어진 'www.cyworld.com' 주소의 만료 기한은 만 20년을 맞는 내달 12일입니다. 그때까지 도메인 소유권을 갱신하지 않으면 싸이월드는 역사 속으로 사라질 전망입니다.

싸이월드는 2000년대 중후반까지 '국민 SNS'의 지위를 누렸으나 스마트폰의 급속한 확산에 적응하지 못하고 트위터·페이스북 등 외국계 SNS에 밀려 급속히 추락했습니다.
  • ‘싸이월드’ 홈페이지 접속불가…경영난 속 사이트 폐쇄?
    • 입력 2019-10-11 16:39:22
    IT·과학
지속적인 경영난에 시달려온 싸이월드가 홈페이지 접속마저 끊긴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오늘(11일) 오후 4시 현재 인터넷으로 싸이월드 주소에 접속을 시도하면, '사이트에 연결할 수 없습니다'라는 에러 메시지와 함께 빈 화면이 나타납니다.

업계에서는 싸이월드가 서버 비용 등 최소한의 유지비도 부담하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관측하고 있습니다.

1999년 11월 12일 처음 만들어진 'www.cyworld.com' 주소의 만료 기한은 만 20년을 맞는 내달 12일입니다. 그때까지 도메인 소유권을 갱신하지 않으면 싸이월드는 역사 속으로 사라질 전망입니다.

싸이월드는 2000년대 중후반까지 '국민 SNS'의 지위를 누렸으나 스마트폰의 급속한 확산에 적응하지 못하고 트위터·페이스북 등 외국계 SNS에 밀려 급속히 추락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