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상습 폭행·상해 일삼은 50대 징역 2년
입력 2019.10.11 (19:18) 제주
제주지방법원 형사2단독은
재물손괴와 폭행,
상해와 업무방해 등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55살 이 모 씨에게
징역 2년을 선고했습니다.
집행유예 기간 중인 이 씨는
제주시내 한 편의점에서
분실한 휴대전화를 찾지 못하자
집기를 부수고 마트 손님을 폭행하는 등
업무를 방해하는가 하면,
술값을 달라는 유흥주점 업주를 때리고
버스 기사를 폭행하는 등
올해 들어서만 모두 10건의 범죄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 상습 폭행·상해 일삼은 50대 징역 2년
    • 입력 2019-10-11 19:18:21
    제주
제주지방법원 형사2단독은
재물손괴와 폭행,
상해와 업무방해 등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55살 이 모 씨에게
징역 2년을 선고했습니다.
집행유예 기간 중인 이 씨는
제주시내 한 편의점에서
분실한 휴대전화를 찾지 못하자
집기를 부수고 마트 손님을 폭행하는 등
업무를 방해하는가 하면,
술값을 달라는 유흥주점 업주를 때리고
버스 기사를 폭행하는 등
올해 들어서만 모두 10건의 범죄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