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충주시, 아프리카돼지열병 방역 강화
입력 2019.10.11 (20:47) 충주
충주시는
아프리카 돼지열병 차단 방역 등
예방 활동을 강화하고 있습니다.
충주시는
바이러스 유입을 막기 위해
소규모 양돈 농가 7곳과
건국대 실습 농장에서 키우는 돼지 등
70여 마리를 수매해 도태시켰다고 밝혔습니다.
또 거점 소독소 3곳과
통제 초소 16곳을 운영하고,
돼지 도축장 2곳에 소독 전담관을 배치해
이동 제한 지역에서의 돼지 반입 여부와
소독 현황 등을 실시간 확인하고 있습니다.
  • 충주시, 아프리카돼지열병 방역 강화
    • 입력 2019-10-11 20:47:32
    충주
충주시는
아프리카 돼지열병 차단 방역 등
예방 활동을 강화하고 있습니다.
충주시는
바이러스 유입을 막기 위해
소규모 양돈 농가 7곳과
건국대 실습 농장에서 키우는 돼지 등
70여 마리를 수매해 도태시켰다고 밝혔습니다.
또 거점 소독소 3곳과
통제 초소 16곳을 운영하고,
돼지 도축장 2곳에 소독 전담관을 배치해
이동 제한 지역에서의 돼지 반입 여부와
소독 현황 등을 실시간 확인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