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부산문화회관 첫 제작 오페라 '리골레토' 공연
입력 2019.10.11 (18:10) 수정 2019.10.12 (14:22) 뉴스9(부산)
 부산문화회관이 자체적으로 제작한 첫 오페라인 '리골레토'가 오늘(11일) 첫 공연을 시작으로 사흘간 문화회관 대극장에서 열립니다.

 작곡가 베르디의 3대 오페라 가운데 하나로, 광대 리골레토의 처절한 비극을 담고 있는 작품입니다.

 국립오페라단 상근 연출을 맡았던 이의주 연출로, 리골레토 역에 바리톤 고성현과 김종표, 질다 역에 소프라노 강혜정과 박현진 등 쟁쟁한 성악가들이 모두 출연합니다.
  • 부산문화회관 첫 제작 오페라 '리골레토' 공연
    • 입력 2019-10-12 14:14:46
    • 수정2019-10-12 14:22:57
    뉴스9(부산)
 부산문화회관이 자체적으로 제작한 첫 오페라인 '리골레토'가 오늘(11일) 첫 공연을 시작으로 사흘간 문화회관 대극장에서 열립니다.

 작곡가 베르디의 3대 오페라 가운데 하나로, 광대 리골레토의 처절한 비극을 담고 있는 작품입니다.

 국립오페라단 상근 연출을 맡았던 이의주 연출로, 리골레토 역에 바리톤 고성현과 김종표, 질다 역에 소프라노 강혜정과 박현진 등 쟁쟁한 성악가들이 모두 출연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