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양식장 자연재해, 고수온 피해 가장 많아
입력 2019.10.12 (10:30) 창원
최근 3년 동안
자연재해로 인한 양식장 피해가
천억 원을 넘어섰고,
고수온 피해가 가장 큰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정운천 의원이 해양수산부 자료를 분석한 결과,
지난 2016년부터 3년 동안 자연재해로 인한
국내 양식장 피해는 1,038억 원으로 집계됐습니다.
이 가운데 고수온으로 인한 피해는
전체 84%인 867억 원으로 가장 많았고,
저수온과 적조, 한파 순으로 나타났습니다.

  • 양식장 자연재해, 고수온 피해 가장 많아
    • 입력 2019-10-14 08:58:23
    창원
최근 3년 동안
자연재해로 인한 양식장 피해가
천억 원을 넘어섰고,
고수온 피해가 가장 큰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정운천 의원이 해양수산부 자료를 분석한 결과,
지난 2016년부터 3년 동안 자연재해로 인한
국내 양식장 피해는 1,038억 원으로 집계됐습니다.
이 가운데 고수온으로 인한 피해는
전체 84%인 867억 원으로 가장 많았고,
저수온과 적조, 한파 순으로 나타났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