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불법체류자 도박 단속 피해 3층서 뛰어내려 1명 사망·1명 부상
입력 2019.10.18 (10:48) 수정 2019.10.18 (15:24) 사회
오늘(18일) 새벽 4시 50분쯤 경남 창원시 내서읍의 한 빌라 건물 3층에서 베트남 국적 불법체류자 2명이 경찰의 도박 단속을 피해 건물 밖으로 뛰어내렸습니다.

이 사고로 베트남 여성 29살 A씨가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4시간여 만에 숨졌고, 45살 남성 B씨는 다리를 다쳐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A씨 등은 도박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관 5명이 방 안으로 들어가기 전에 이미 건물 밖으로 뛰어내린 상태였다"라고 밝혔습니다.

또, 경찰은 "창문에 매달려 있던 다른 불법체류자 2명을 구조했지만, 현장에서 달아났다"라고 말했습니다.

현장에는 한국인 1명과 베트남에서 우리나라로 귀화한 노동자 8명, 베트남인 9명 등 모두 18명이 있었던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경찰은 현장에서 도박을 한 것으로 추정되는 흔적을 전혀 발견하지 못했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도박 여부를 확인하는 한편, 단속 과정에서 문제가 없었는지 등도 조사하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게티이미지]
  • 불법체류자 도박 단속 피해 3층서 뛰어내려 1명 사망·1명 부상
    • 입력 2019-10-18 10:48:34
    • 수정2019-10-18 15:24:47
    사회
오늘(18일) 새벽 4시 50분쯤 경남 창원시 내서읍의 한 빌라 건물 3층에서 베트남 국적 불법체류자 2명이 경찰의 도박 단속을 피해 건물 밖으로 뛰어내렸습니다.

이 사고로 베트남 여성 29살 A씨가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4시간여 만에 숨졌고, 45살 남성 B씨는 다리를 다쳐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A씨 등은 도박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관 5명이 방 안으로 들어가기 전에 이미 건물 밖으로 뛰어내린 상태였다"라고 밝혔습니다.

또, 경찰은 "창문에 매달려 있던 다른 불법체류자 2명을 구조했지만, 현장에서 달아났다"라고 말했습니다.

현장에는 한국인 1명과 베트남에서 우리나라로 귀화한 노동자 8명, 베트남인 9명 등 모두 18명이 있었던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경찰은 현장에서 도박을 한 것으로 추정되는 흔적을 전혀 발견하지 못했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도박 여부를 확인하는 한편, 단속 과정에서 문제가 없었는지 등도 조사하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게티이미지]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