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영상] 서울에서 숨진 ‘벨루가’…원래는 이런 동물
입력 2019.10.18 (11:09) 영상K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서울 롯데월드 아쿠아리움에서 살던 흰 고래 벨루가가 숨진 것으로 전해졌다.

3년 전인 2016년 4월 같은 곳에서 패혈증으로 다른 벨루가가 폐사한 데 이어 두 번째다.

이번에 숨진 벨루가는 12살 수컷으로 지난 2013년 5월 러시아에서 수입돼 강원도 강릉의 적응장에서 지낸 후 이듬해인 2014년 10월부터 롯데월드 아쿠아리움에서 지내왔다.

롯데월드측은 외부 전문가와 함께 폐사 원인을 파악하기 위한 부검을 실시할 예정이다.

고래목에 속하는 벨루가는 최대 몸길이 4.5m, 무게 1.5t으로 평균 수명은 30~35년이다.

벨루가는 돌고래처럼 빠르지는 않지만 하루 동안 수백 킬로미터를 유영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으며 특히 그 소리가 아름다워 '바다의 카나리아'라고 불린다.

야생에서 사는 벨루가의 모습을 영상으로 만나보자.
  • [영상] 서울에서 숨진 ‘벨루가’…원래는 이런 동물
    • 입력 2019-10-18 11:09:17
    영상K
서울 롯데월드 아쿠아리움에서 살던 흰 고래 벨루가가 숨진 것으로 전해졌다.

3년 전인 2016년 4월 같은 곳에서 패혈증으로 다른 벨루가가 폐사한 데 이어 두 번째다.

이번에 숨진 벨루가는 12살 수컷으로 지난 2013년 5월 러시아에서 수입돼 강원도 강릉의 적응장에서 지낸 후 이듬해인 2014년 10월부터 롯데월드 아쿠아리움에서 지내왔다.

롯데월드측은 외부 전문가와 함께 폐사 원인을 파악하기 위한 부검을 실시할 예정이다.

고래목에 속하는 벨루가는 최대 몸길이 4.5m, 무게 1.5t으로 평균 수명은 30~35년이다.

벨루가는 돌고래처럼 빠르지는 않지만 하루 동안 수백 킬로미터를 유영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으며 특히 그 소리가 아름다워 '바다의 카나리아'라고 불린다.

야생에서 사는 벨루가의 모습을 영상으로 만나보자.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