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강원人> 강원도 한복 명장 강영숙
입력 2019.10.18 (21:49) 수정 2019.10.19 (02:27) 뉴스9(강릉)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멘트]

강원도의
다양한 인물들을 만나보는
강원인 순섭니다.
오늘은
30년이란 세월 동안
한복 제작 외길 인생을 걸어온
한복 명장 강영숙 씨를 만나봅니다.
배석원 기잡니다.


===========================[리포트]

모시로 된 천 위에
십장생을 수놓은 한복.

20여 년 전
문화체육부장관상 수상작입니다.

강원도 한복 명장 1호
강영숙 씨의 작품입니다.

평범한 가정 주부였던 강 씨가
한복 명인으로 거듭난 계기는
텔레비전 광고였습니다.

29살 때
한복 제작 교육생 모집 광고를 본 뒤,
심심풀이로
아이들 한복이라도 만들어보자는 생각에
실과 바늘을 잡았습니다.

강영숙/ 강원도 한복 명장[인터뷰]
'아이들하고는 스트레스 계속 받고 이러는데, TV에서 이렇게 자막으로 강원도여성회관에서 요런 반들을 모집하는 광고가 쪼르륵 올라왔었어요. 근데 그때 한복이라는 게 나왔어요.'

이후 30년의 세월.

뒤늦게 발견된 재능은
각종 상장과 국내외 패션쇼를 통해
활짝 꽃을 피웠습니다.

특히, 첫 해외 전시 무대였던
카자흐스탄은
잊을 수 없습니다.

강영숙/ 강원도 한복 명장[인터뷰]
“그곳에서 갑자기 모델도 없어서, 모델도 거기 고려인들 또는 그쪽의 카자흐스탄에 있는 지나가는 분들, 키 좀 크시고 좀 예쁘면 모델 한번 하실래요? 이러면서 패션쇼를 했어요”

한복의 세계화와 대중화를 위한
끝없는 열정과 도전은
그녀에게
결국, 한복 명장이란 영예를 안겼습니다.

이은정/ 강영숙 명장 제자/[인터뷰]
"편안하게 입을 수 있도록 많이 전파하고 싶어 하시고, 한복을 교육사업으로도 많이 하고 싶어 하세요. 열정이 굉장히 많으시고"


강영숙 명장의 다음 목표는
역사 속으로 사라져 가고 있는
강원 삼베의 복원입니다.

강영숙/강원도 한복 명장[인터뷰]
"(누군가) 왜 강원도 사람들은 강원 삼베를 안 짜는지 모르겠어. 이런 말씀을 하시더라고요. 그때부터 제가 강원도 삼베에 대한 생각을 많이 하게 되고, 그래서 강원도 삼베 보급을 좀 해보고 싶은 그런 욕심이 있어요."

KBS뉴스 배석원 입니다.(끝)
  • 강원人> 강원도 한복 명장 강영숙
    • 입력 2019-10-18 21:49:08
    • 수정2019-10-19 02:27:46
    뉴스9(강릉)
[앵커멘트]

강원도의
다양한 인물들을 만나보는
강원인 순섭니다.
오늘은
30년이란 세월 동안
한복 제작 외길 인생을 걸어온
한복 명장 강영숙 씨를 만나봅니다.
배석원 기잡니다.


===========================[리포트]

모시로 된 천 위에
십장생을 수놓은 한복.

20여 년 전
문화체육부장관상 수상작입니다.

강원도 한복 명장 1호
강영숙 씨의 작품입니다.

평범한 가정 주부였던 강 씨가
한복 명인으로 거듭난 계기는
텔레비전 광고였습니다.

29살 때
한복 제작 교육생 모집 광고를 본 뒤,
심심풀이로
아이들 한복이라도 만들어보자는 생각에
실과 바늘을 잡았습니다.

강영숙/ 강원도 한복 명장[인터뷰]
'아이들하고는 스트레스 계속 받고 이러는데, TV에서 이렇게 자막으로 강원도여성회관에서 요런 반들을 모집하는 광고가 쪼르륵 올라왔었어요. 근데 그때 한복이라는 게 나왔어요.'

이후 30년의 세월.

뒤늦게 발견된 재능은
각종 상장과 국내외 패션쇼를 통해
활짝 꽃을 피웠습니다.

특히, 첫 해외 전시 무대였던
카자흐스탄은
잊을 수 없습니다.

강영숙/ 강원도 한복 명장[인터뷰]
“그곳에서 갑자기 모델도 없어서, 모델도 거기 고려인들 또는 그쪽의 카자흐스탄에 있는 지나가는 분들, 키 좀 크시고 좀 예쁘면 모델 한번 하실래요? 이러면서 패션쇼를 했어요”

한복의 세계화와 대중화를 위한
끝없는 열정과 도전은
그녀에게
결국, 한복 명장이란 영예를 안겼습니다.

이은정/ 강영숙 명장 제자/[인터뷰]
"편안하게 입을 수 있도록 많이 전파하고 싶어 하시고, 한복을 교육사업으로도 많이 하고 싶어 하세요. 열정이 굉장히 많으시고"


강영숙 명장의 다음 목표는
역사 속으로 사라져 가고 있는
강원 삼베의 복원입니다.

강영숙/강원도 한복 명장[인터뷰]
"(누군가) 왜 강원도 사람들은 강원 삼베를 안 짜는지 모르겠어. 이런 말씀을 하시더라고요. 그때부터 제가 강원도 삼베에 대한 생각을 많이 하게 되고, 그래서 강원도 삼베 보급을 좀 해보고 싶은 그런 욕심이 있어요."

KBS뉴스 배석원 입니다.(끝)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