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금 세계는] 최첨단 생체공학 팔 이식 받은 8살 아이
입력 2019.10.19 (07:33) 수정 2019.10.19 (07:48)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왼쪽 팔이 없이 태어난 메이디는 이제 8살 또래 다른 아이들처럼 줄넘기도 하고, 케익도 구울 수 있습니다.

자전거도 탑니다.

생체공학적으로 만들어 낸 인공 팔 덕분이죠.

미국 텍사스에 사는 메이디가 수술받은 이 인공 팔은 영국의 오픈 바이오닉스사에서 세계 최초로 개발한 것입니다.

3D 프린팅과 3D 스캐닝 기술을 동원해 만들어진 이 인공 팔은 경쟁사 제품들에 비해 반값인데다, 미국이나 영국, 독일, 프랑스 등지에서는 건강보험으로 비용처리가 가능하다고 합니다.
  • [지금 세계는] 최첨단 생체공학 팔 이식 받은 8살 아이
    • 입력 2019-10-19 07:36:19
    • 수정2019-10-19 07:48:21
    뉴스광장
왼쪽 팔이 없이 태어난 메이디는 이제 8살 또래 다른 아이들처럼 줄넘기도 하고, 케익도 구울 수 있습니다.

자전거도 탑니다.

생체공학적으로 만들어 낸 인공 팔 덕분이죠.

미국 텍사스에 사는 메이디가 수술받은 이 인공 팔은 영국의 오픈 바이오닉스사에서 세계 최초로 개발한 것입니다.

3D 프린팅과 3D 스캐닝 기술을 동원해 만들어진 이 인공 팔은 경쟁사 제품들에 비해 반값인데다, 미국이나 영국, 독일, 프랑스 등지에서는 건강보험으로 비용처리가 가능하다고 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