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충청북도, 태풍 피해 벼 전량 매입
입력 2019.10.22 (22:15) 청주
충청북도가 올해
태풍 피해를 입은 것으로 추정되는
벼 2천 5백여 톤을
벼의 상태와 품질 등에 따라
3등급으로 가격을 구분해
다음 달 30일까지 전량 매입하기로 했습니다.
충청북도가 올해 매일할 공공비축미 규모는
모두 만 7천여 톤입니다.
매입 가격은
수확기 산지 쌀값을 반영해
12월 중 확정될 예정이고
중간 정산금은 수매 직후,
최종 정산금은 쌀값이 확정된 후
연말에 지급할 계획입니다.
  • 충청북도, 태풍 피해 벼 전량 매입
    • 입력 2019-10-22 22:15:50
    청주
충청북도가 올해
태풍 피해를 입은 것으로 추정되는
벼 2천 5백여 톤을
벼의 상태와 품질 등에 따라
3등급으로 가격을 구분해
다음 달 30일까지 전량 매입하기로 했습니다.
충청북도가 올해 매일할 공공비축미 규모는
모두 만 7천여 톤입니다.
매입 가격은
수확기 산지 쌀값을 반영해
12월 중 확정될 예정이고
중간 정산금은 수매 직후,
최종 정산금은 쌀값이 확정된 후
연말에 지급할 계획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