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월평 마권장외발매소 폐쇄 대책 안갯속
입력 2019.10.23 (21:56) 수정 2019.10.24 (00:00) 뉴스9(대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멘트]
대전 월평동에 있는
화상 경마장이 오는 2021년 폐쇄됩니다.

하지만 지역 상권 활성화와
화상 경마장 활용 방안 등에 대한
방안이 여전히 불투명해 주민 논란만
커지지 않을까 우려됩니다.

조정아 기자의 보돕니다.




[리포트]
사행성 논란 등으로
2021년 3월부터 문을 닫게 되는
월평동 마권 장외발매소.

하지만 마사회 건물 활용 여부 등
구체적인 방안이 정해지지 않으면서
지역 상권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습니다.

이에 따라 주민과 함께
대책을 모색하는 간담회가 열렸는데
폐쇄 필요성과 건의사항만 전달하는
원론적인 수준에 그쳤습니다.

[녹취]
김대승/월평동 화상경마장 폐쇄대책위원회 위원장
"금토일은 어떻습니까. 주차 문제로 지역 주민은
주차할 데가 없습니다. 그다음에 마권 용지가
거리에 아주 난립하고 있고 담배꽁초, 노상방뇨.."

[녹취]
정종빈/인근 아파트 동대표
"장외발매소가 폐쇄하면 여기에 과연 사무실이라든가
뭐가 들어올지 그렇지 않으면 공실이 돼서 장기간 그대로 놔둘 것인지.."

주민 의견 수렴이라는
첫 단추는 끼웠지만, 입장만 확인한 채
향후 논의로 미룬 셈입니다.

당초 취지와 달리
실속 없는 토론으로 끝나자

폐쇄 이후
마사회를 대신할 일자리 대책 등을
기대했던 주민들의 불만도 이어졌습니다.

[녹취]
월평동 마권 장외발매소 직원/
"저희는 당장 일자리가 없어지는 거예요.
그런데 그거에 대해서 논의가 되지 않고
정책도 없으시고 너무 답답하고 알아주셨으면 합니다."

지속적인 지역 경기침체 속에
일자리 창출과 주변 상권 활성화로
이어 질 수 있는 관계기관의
창의적인 활용방안이 요구됩니다.

KBS 뉴스 조정아입니다.








 
  • 월평 마권장외발매소 폐쇄 대책 안갯속
    • 입력 2019-10-23 21:56:17
    • 수정2019-10-24 00:00:42
    뉴스9(대전)
[앵커멘트]
대전 월평동에 있는
화상 경마장이 오는 2021년 폐쇄됩니다.

하지만 지역 상권 활성화와
화상 경마장 활용 방안 등에 대한
방안이 여전히 불투명해 주민 논란만
커지지 않을까 우려됩니다.

조정아 기자의 보돕니다.




[리포트]
사행성 논란 등으로
2021년 3월부터 문을 닫게 되는
월평동 마권 장외발매소.

하지만 마사회 건물 활용 여부 등
구체적인 방안이 정해지지 않으면서
지역 상권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습니다.

이에 따라 주민과 함께
대책을 모색하는 간담회가 열렸는데
폐쇄 필요성과 건의사항만 전달하는
원론적인 수준에 그쳤습니다.

[녹취]
김대승/월평동 화상경마장 폐쇄대책위원회 위원장
"금토일은 어떻습니까. 주차 문제로 지역 주민은
주차할 데가 없습니다. 그다음에 마권 용지가
거리에 아주 난립하고 있고 담배꽁초, 노상방뇨.."

[녹취]
정종빈/인근 아파트 동대표
"장외발매소가 폐쇄하면 여기에 과연 사무실이라든가
뭐가 들어올지 그렇지 않으면 공실이 돼서 장기간 그대로 놔둘 것인지.."

주민 의견 수렴이라는
첫 단추는 끼웠지만, 입장만 확인한 채
향후 논의로 미룬 셈입니다.

당초 취지와 달리
실속 없는 토론으로 끝나자

폐쇄 이후
마사회를 대신할 일자리 대책 등을
기대했던 주민들의 불만도 이어졌습니다.

[녹취]
월평동 마권 장외발매소 직원/
"저희는 당장 일자리가 없어지는 거예요.
그런데 그거에 대해서 논의가 되지 않고
정책도 없으시고 너무 답답하고 알아주셨으면 합니다."

지속적인 지역 경기침체 속에
일자리 창출과 주변 상권 활성화로
이어 질 수 있는 관계기관의
창의적인 활용방안이 요구됩니다.

KBS 뉴스 조정아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