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北, 1∼8월 대중 무역적자 14억 달러…“올해 사상 최대 전망”
입력 2019.10.24 (10:08) 수정 2019.10.24 (10:12) 정치
북한의 올해 대중 무역적자가 사상 최대를 기록할 전망이라고 미국의소리(VOA)방송이 오늘(24일) 보도했습니다.

VOA가 국제무역센터(ITC) 자료를 분석한 결과 올해 1∼8월 북한의 대중 누적 무역적자는 14억달러로 나타났습니다.

이 같은 추세라면 올해 대중 무역적자가 사상 최대였던 지난해의 20억달러보다 많아질 전망이라고 VOA는 전했습니다.

대중 무역적자가 증가한 것은 북한의 대중 수입이 제재 이전 수준으로 회복된 데 따른 것으로 보입니다.

북한의 월 평균 대중 무역 수입은 대북 제재 영향으로 지난해 1억8천만 달러 수준에 불과했지만, 올해는 계속해 2억 달러를 넘고 있습니다. 반면 대중 수출은 제재 이전 수준을 크게 밑돌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北, 1∼8월 대중 무역적자 14억 달러…“올해 사상 최대 전망”
    • 입력 2019-10-24 10:08:45
    • 수정2019-10-24 10:12:01
    정치
북한의 올해 대중 무역적자가 사상 최대를 기록할 전망이라고 미국의소리(VOA)방송이 오늘(24일) 보도했습니다.

VOA가 국제무역센터(ITC) 자료를 분석한 결과 올해 1∼8월 북한의 대중 누적 무역적자는 14억달러로 나타났습니다.

이 같은 추세라면 올해 대중 무역적자가 사상 최대였던 지난해의 20억달러보다 많아질 전망이라고 VOA는 전했습니다.

대중 무역적자가 증가한 것은 북한의 대중 수입이 제재 이전 수준으로 회복된 데 따른 것으로 보입니다.

북한의 월 평균 대중 무역 수입은 대북 제재 영향으로 지난해 1억8천만 달러 수준에 불과했지만, 올해는 계속해 2억 달러를 넘고 있습니다. 반면 대중 수출은 제재 이전 수준을 크게 밑돌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