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태국 파타야 인근서 한국인 흉기에 찔려 의식불명
입력 2019.10.24 (19:35) 수정 2019.10.24 (22:06) 뉴스 7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태국 파타야 인근에서 20대 한국인 남성이 흉기에 찔린 채 발견돼 응급수술을 받았지만 의식을 회복하지 못하고 있습니다.

현지 넝프르 경찰서는 현지시각 오늘 새벽 1시 30분쯤 길에서 28살 박 모 씨가 흉기에 여러 차례 찔린 채 쓰러져 있는 것을 인근을 지나던 택시 기사가 발견해 신고했다고 밝혔습니다.

박 씨의 태국인 여자친구가 한국인을 용의자로 지목한 것으로 전해졌지만, 정확한 신원은 확인되지 않고 있습니다.
  • 태국 파타야 인근서 한국인 흉기에 찔려 의식불명
    • 입력 2019-10-24 19:36:11
    • 수정2019-10-24 22:06:27
    뉴스 7
태국 파타야 인근에서 20대 한국인 남성이 흉기에 찔린 채 발견돼 응급수술을 받았지만 의식을 회복하지 못하고 있습니다.

현지 넝프르 경찰서는 현지시각 오늘 새벽 1시 30분쯤 길에서 28살 박 모 씨가 흉기에 여러 차례 찔린 채 쓰러져 있는 것을 인근을 지나던 택시 기사가 발견해 신고했다고 밝혔습니다.

박 씨의 태국인 여자친구가 한국인을 용의자로 지목한 것으로 전해졌지만, 정확한 신원은 확인되지 않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