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울산시 "태풍 미탁 피해 38억여원"..이달말 재난지원금 지급
입력 2019.10.24 (17:50) 수정 2019.10.25 (08:55) 울산
제18호 태풍 미탁으로
울산에는 공공시설 41건,
사유시설 1,436건 등 모두 1,477건에
38억 2천9백여만원의 재산피해를 입었다고
울산시가 밝혔습니다.
울산시는
주택과 농경지, 농작물 등 사유시설에 대한
피해 지원을 위해 재난지원금 2억 천6백여만원을
산정하고, 대상자를 선정해
이달 말에 지급할 예정입니다.
  • 울산시 "태풍 미탁 피해 38억여원"..이달말 재난지원금 지급
    • 입력 2019-10-25 08:54:25
    • 수정2019-10-25 08:55:38
    울산
제18호 태풍 미탁으로
울산에는 공공시설 41건,
사유시설 1,436건 등 모두 1,477건에
38억 2천9백여만원의 재산피해를 입었다고
울산시가 밝혔습니다.
울산시는
주택과 농경지, 농작물 등 사유시설에 대한
피해 지원을 위해 재난지원금 2억 천6백여만원을
산정하고, 대상자를 선정해
이달 말에 지급할 예정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