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찰·권익위·노동청,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 조사 착수
입력 2019.10.24 (16:20) 수정 2019.10.25 (10:03) 뉴스9(부산)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장의 인사 채용 비리와 롯데의 무상 차량 제공, 법인카드 부정 사용 의혹 등과 관련해 관할 경찰서가 수사에 착수했습니다.

 해운대경찰서는 어제(23일) 공익 제보자를 참고인 조사한 데 이어, 이르면 다음 주 초에 의혹 당사자인 센터장 조 모 씨를 소환해 부정청탁금지법 등 위반 여부를 조사하기로 했습니다.

 또 국민권익위원회는 오늘(24일) 센터장 조 씨를 불러 보복성 인사와 징계 의혹 등을 조사했으며, 부산고용노동청도 오는 31일에 조 씨를 출석시켜 노동법 위반 여부를 따지기로 했습니다.
  • 경찰·권익위·노동청,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 조사 착수
    • 입력 2019-10-25 10:02:00
    • 수정2019-10-25 10:03:10
    뉴스9(부산)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장의 인사 채용 비리와 롯데의 무상 차량 제공, 법인카드 부정 사용 의혹 등과 관련해 관할 경찰서가 수사에 착수했습니다.

 해운대경찰서는 어제(23일) 공익 제보자를 참고인 조사한 데 이어, 이르면 다음 주 초에 의혹 당사자인 센터장 조 모 씨를 소환해 부정청탁금지법 등 위반 여부를 조사하기로 했습니다.

 또 국민권익위원회는 오늘(24일) 센터장 조 씨를 불러 보복성 인사와 징계 의혹 등을 조사했으며, 부산고용노동청도 오는 31일에 조 씨를 출석시켜 노동법 위반 여부를 따지기로 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