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밀양역 부근 열차에 치여 작업반원 3명 사상
입력 2019.10.22 (14:50) 진주
오늘(22일) 오전 10시 16분쯤
밀양역 부근에서 작업하던 노동자들이
서울발 부산행 새마을호 열차에 치여
1명이 숨지고 2명이 중상을 입었습니다.
경찰은 밀양역 앞 200m 지점에서
작업하던 선로작업반원 4명이
기차 경적을 듣지 못하고
변을 당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습니다.
열차는 사고 수습 30여 분만에
운행을 재개했습니다.
경찰은 정확한 사고 경위와
사망자 등 피해자의 신원을 확인하고 있습니다.
  • 밀양역 부근 열차에 치여 작업반원 3명 사상
    • 입력 2019-10-31 16:11:32
    진주
오늘(22일) 오전 10시 16분쯤
밀양역 부근에서 작업하던 노동자들이
서울발 부산행 새마을호 열차에 치여
1명이 숨지고 2명이 중상을 입었습니다.
경찰은 밀양역 앞 200m 지점에서
작업하던 선로작업반원 4명이
기차 경적을 듣지 못하고
변을 당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습니다.
열차는 사고 수습 30여 분만에
운행을 재개했습니다.
경찰은 정확한 사고 경위와
사망자 등 피해자의 신원을 확인하고 있습니다.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