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가야산·가지산 첫 단풍 관측…작년보다 5일 늦어
입력 2019.10.23 (11:00) 진주
합천 가야산과 울산 가지산에서
올해 첫 단풍이 관측됐습니다.
부산지방기상청은
가야산과 가지산 단풍 모두
지난해보다 5일 늦은 수준이라고 밝혔습니다.
첫 단풍은 산 전체로 보아
정상에서부터 약 20% 물들었을 때
단풍 절정은 약 80%가 물들었을 때 각각 말하며,
단풍 절정은 첫 단풍 이후
약 2주 뒤부터 나타납니다.
  • 가야산·가지산 첫 단풍 관측…작년보다 5일 늦어
    • 입력 2019-10-31 16:11:52
    진주
합천 가야산과 울산 가지산에서
올해 첫 단풍이 관측됐습니다.
부산지방기상청은
가야산과 가지산 단풍 모두
지난해보다 5일 늦은 수준이라고 밝혔습니다.
첫 단풍은 산 전체로 보아
정상에서부터 약 20% 물들었을 때
단풍 절정은 약 80%가 물들었을 때 각각 말하며,
단풍 절정은 첫 단풍 이후
약 2주 뒤부터 나타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