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독도 인근 해상에 소방헬기 1대 추락, 7명 탑승
입력 2019.11.01 (02:02) 수정 2019.11.01 (02:05)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독도 해상에서 응급환자를 태우고 육지로 향하던 소방헬기 1대가 추락하는 사고가 발생했습니다.

헬기에는 응급환자와 소방대원 등 모두 7명이 타고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는데요.

자세한 내용, 취재 기자 연결해 알아보겠습니다.

신주현 기자, 피해 상황 어디까지 파악이 됐습니까?

[리포트]

네, 독도 인근 해상에 소방헬기 1대가 추락한 것은 어제 밤 11시 반쯤입니다.

독도 인근 어선에서 발생한 응급환자를 육지로 이송하던 중에 해상에 추락한 겁니다.

헬기에는 응급 환자 1명과 환자 보호자 1명, 소방대원 5명까지 모두 7명이 탑승하고 있었던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탑승자 명단은 김종필 이종후 기장 서정용 정비사 박단비 구급대원 구조대원 배 혁 환자는 50살 윤영호 보호자 박기동씨가 탑승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소방청은 어제 저녁 11시 20분쯤 독도 남쪽 6해리 부근 어선에서 환자 이송을 위해서 중앙119구조본부 소속 헬기 한 대가 이륙을 한 뒤, 10분쯤 뒤인 11시 반쯤에 독도 인근 300미터 지점 해상에서 추락한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습니다.

당시 응급환자는 어선 작업 도중 손가락 절단상을 입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하지만 아직까지 정확한 피해 상황을 비롯해 소방대원들과 민간인들의 정확한 연령, 성별 등 구체적인 신원은 확인되지 않고 있습니다.

사고현장에서는 현재 해경 경비함정과 해경 항공기 등이 투입돼 수색 작업을 벌이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KBS 뉴스 신주현입니다.
  • 독도 인근 해상에 소방헬기 1대 추락, 7명 탑승
    • 입력 2019-11-01 02:03:48
    • 수정2019-11-01 02:05:04
[앵커]

독도 해상에서 응급환자를 태우고 육지로 향하던 소방헬기 1대가 추락하는 사고가 발생했습니다.

헬기에는 응급환자와 소방대원 등 모두 7명이 타고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는데요.

자세한 내용, 취재 기자 연결해 알아보겠습니다.

신주현 기자, 피해 상황 어디까지 파악이 됐습니까?

[리포트]

네, 독도 인근 해상에 소방헬기 1대가 추락한 것은 어제 밤 11시 반쯤입니다.

독도 인근 어선에서 발생한 응급환자를 육지로 이송하던 중에 해상에 추락한 겁니다.

헬기에는 응급 환자 1명과 환자 보호자 1명, 소방대원 5명까지 모두 7명이 탑승하고 있었던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탑승자 명단은 김종필 이종후 기장 서정용 정비사 박단비 구급대원 구조대원 배 혁 환자는 50살 윤영호 보호자 박기동씨가 탑승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소방청은 어제 저녁 11시 20분쯤 독도 남쪽 6해리 부근 어선에서 환자 이송을 위해서 중앙119구조본부 소속 헬기 한 대가 이륙을 한 뒤, 10분쯤 뒤인 11시 반쯤에 독도 인근 300미터 지점 해상에서 추락한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습니다.

당시 응급환자는 어선 작업 도중 손가락 절단상을 입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하지만 아직까지 정확한 피해 상황을 비롯해 소방대원들과 민간인들의 정확한 연령, 성별 등 구체적인 신원은 확인되지 않고 있습니다.

사고현장에서는 현재 해경 경비함정과 해경 항공기 등이 투입돼 수색 작업을 벌이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KBS 뉴스 신주현입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