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태풍 '미탁' 강원도 피해 복구 사업비 2,187억 원 확정
입력 2019.11.01 (21:46) 춘천
태풍 '미탁'으로 인한
강원도 내 피해 복구 사업비가
2천187억 원으로 최종 확정됐습니다.
지역별로는
삼척시가 천34억 원으로 가장 많고
강릉시 9백46억 원,
동해시가 2백억 원 수준입니다.
복구사업비는
공공시설 복구에 대부분 활용되며
하천과 도로 관련 사업에
각각 전체 사업비의 15%가 집중됩니다(끝).
  • 태풍 '미탁' 강원도 피해 복구 사업비 2,187억 원 확정
    • 입력 2019-11-01 21:46:40
    춘천
태풍 '미탁'으로 인한
강원도 내 피해 복구 사업비가
2천187억 원으로 최종 확정됐습니다.
지역별로는
삼척시가 천34억 원으로 가장 많고
강릉시 9백46억 원,
동해시가 2백억 원 수준입니다.
복구사업비는
공공시설 복구에 대부분 활용되며
하천과 도로 관련 사업에
각각 전체 사업비의 15%가 집중됩니다(끝).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