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강원도 화천 기타리스트 양태환
입력 2019.11.01 (21:50) 수정 2019.11.01 (23:17) 뉴스9(원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멘트]

강원도의
다양한 인물들을 만나보는
강원인 순섭니다.
오늘은
화천이 낳은 기타 신동
양태환 군을 만나봤습니다.
양 군은
2018 평창동계올림픽 폐막 공연 때
전자기타 하나로
전 세계인의
눈과 귀를 사로잡기도 했습니다.
배석원 기잡니다.

[리포트]




2018 평창동계올림픽
폐막식장에 울려퍼진 기타 소리.

앳된 얼굴의 기타 연주자는
당시 13살 양태환 군입니다.

이 연주로 유명세를 얻어
미국의 시사주간지 타임지에
소개되기도 했습니다.

양태환/기타 연주자/
일단은 전 세계 사람들이 저를 일단, 공연했던 시간만은 저한테 다 주목을 해주니까 제가 느껴보지 못한 색다른 경험이었고

양 군이
기타를 처음 잡은 건 6살 무렵.

기타리스트였던 아버지가
아들의
천부적인 재능을 알아본 덕분이었습니다.

양재영/양태환 군 아버지
제 기억으로는 학교 종이 그거였는데, 태환이가 미미솔솔 미미도 그렇게 얘기를 하더라고요

이후엔,
사교육 하나 없이
아버지의 가르침과
동영상을 보며 혼자 터득했습니다.

<양태환/기타 연주자>
다른 악기들에 비해 일단은 할 수 있는 기술들이 굉장히 많아서 가장 좋아하는 기타고요. 만약에 피아노에는 비브라토라든지 그런 걸 할 수가 없는데

지역에선 이미 인기 스탑니다.

김상림/화천군 문화체육과장
매년 산천어 축제, 쪽배 축제, 토마토 축제 등 각종 크고 작은 행사가 있는데, 일단 관내 행사부터 출연해주시는데 대해서 감사하게 생각하고 있죠

이젠 국내를 넘어
해외 무대에도 서보고 싶다는 태환 군.

영국의 허먼 리같은
유명한 음악가가 되고 싶다는
포부를 밝혔습니다.

양태환/ 기타 연주자/
"저의 꿈은 이제 작곡, 편곡을 유능하게 다룰 수 있는 그런 아티스트가 되고 싶습니다"

KBS뉴스 배석원 입니다.
  • 강원도 화천 기타리스트 양태환
    • 입력 2019-11-01 21:50:29
    • 수정2019-11-01 23:17:47
    뉴스9(원주)
[앵커멘트]

강원도의
다양한 인물들을 만나보는
강원인 순섭니다.
오늘은
화천이 낳은 기타 신동
양태환 군을 만나봤습니다.
양 군은
2018 평창동계올림픽 폐막 공연 때
전자기타 하나로
전 세계인의
눈과 귀를 사로잡기도 했습니다.
배석원 기잡니다.

[리포트]




2018 평창동계올림픽
폐막식장에 울려퍼진 기타 소리.

앳된 얼굴의 기타 연주자는
당시 13살 양태환 군입니다.

이 연주로 유명세를 얻어
미국의 시사주간지 타임지에
소개되기도 했습니다.

양태환/기타 연주자/
일단은 전 세계 사람들이 저를 일단, 공연했던 시간만은 저한테 다 주목을 해주니까 제가 느껴보지 못한 색다른 경험이었고

양 군이
기타를 처음 잡은 건 6살 무렵.

기타리스트였던 아버지가
아들의
천부적인 재능을 알아본 덕분이었습니다.

양재영/양태환 군 아버지
제 기억으로는 학교 종이 그거였는데, 태환이가 미미솔솔 미미도 그렇게 얘기를 하더라고요

이후엔,
사교육 하나 없이
아버지의 가르침과
동영상을 보며 혼자 터득했습니다.

<양태환/기타 연주자>
다른 악기들에 비해 일단은 할 수 있는 기술들이 굉장히 많아서 가장 좋아하는 기타고요. 만약에 피아노에는 비브라토라든지 그런 걸 할 수가 없는데

지역에선 이미 인기 스탑니다.

김상림/화천군 문화체육과장
매년 산천어 축제, 쪽배 축제, 토마토 축제 등 각종 크고 작은 행사가 있는데, 일단 관내 행사부터 출연해주시는데 대해서 감사하게 생각하고 있죠

이젠 국내를 넘어
해외 무대에도 서보고 싶다는 태환 군.

영국의 허먼 리같은
유명한 음악가가 되고 싶다는
포부를 밝혔습니다.

양태환/ 기타 연주자/
"저의 꿈은 이제 작곡, 편곡을 유능하게 다룰 수 있는 그런 아티스트가 되고 싶습니다"

KBS뉴스 배석원 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