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천안 한 주택서 반려견 석궁 화살 맞아…경찰 수사
입력 2019.11.01 (21:55) 수정 2019.11.01 (21:59) 뉴스9(대전)
천안의 한 가정집에서 기르던 반려견이
석궁 화살에 맞아 다쳤다는 신고가 접수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습니다.

천안동남경찰서는 지난달 29일
밤 9시 40분쯤 천안시 성남면의 한
단독주택 마당에서 3년생 보더콜리가
몸통에 길이 17cm의 석궁 화살을 맞아
부상을 입은채 발견됐다고 밝혔습니다.

해당 반려견은 수술뒤 회복 중인 것으로
전해진 가운데 경찰은 인근CCTV 등을 토대로
용의자를 쫓고 있습니다. 
  • 천안 한 주택서 반려견 석궁 화살 맞아…경찰 수사
    • 입력 2019-11-01 21:55:24
    • 수정2019-11-01 21:59:26
    뉴스9(대전)
천안의 한 가정집에서 기르던 반려견이
석궁 화살에 맞아 다쳤다는 신고가 접수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습니다.

천안동남경찰서는 지난달 29일
밤 9시 40분쯤 천안시 성남면의 한
단독주택 마당에서 3년생 보더콜리가
몸통에 길이 17cm의 석궁 화살을 맞아
부상을 입은채 발견됐다고 밝혔습니다.

해당 반려견은 수술뒤 회복 중인 것으로
전해진 가운데 경찰은 인근CCTV 등을 토대로
용의자를 쫓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