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美 스틸웰, 오늘 강경화 외교부장관 예방…‘지소미아’ 언급 주목
입력 2019.11.06 (00:01) 수정 2019.11.06 (00:03) 정치
데이비드 스틸웰 미 국무부 동아시아·태평양 담당 차관보가 오늘(6일) 오전 외교부 청사에서 강경화 외교부 장관과 조세영 외교부 1차관을 차례로 예방하고, 지소미아 종료와 미국의 인도태평양전략 동참 등 한미 간 현안을 논의합니다.

스틸웰 차관보는 어제(5일) 인천국제공항으로 입국한 자리에서 기자들과 만나 "한국 정부와의 생산적인 만남을 통해 한미 동맹이 이 지역 평화와 안보의 주춧돌이라는 점을 재확인하길 기대한다"고 밝혔습니다.

아시아 순방의 일환으로 일본과 태국 등을 거쳐 어제 한국에 도착한 스틸웰 차관보는 내일(7일)까지 서울에 머물며 청와대 국가안보실 고위관계자, 정석환 국방부 국방정책실장과도 회동할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스틸웰 차관보는 한국의 당국자들과 한미동맹 강화, 인도·태평양 전략과 한국의 신남방정책 간 협력 방안 등을 논의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특히 오는 23일 종료되는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 지소미아와 관련해 미국의 입장을 설명하는 데 주력할 것으로 보입니다.

스틸웰 차관보는 지난달 일본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지소미아는 한국에도 유익하다며, 협정으로 돌아올 것을 한국 측에 촉구하고 싶다고 밝힌 바 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美 스틸웰, 오늘 강경화 외교부장관 예방…‘지소미아’ 언급 주목
    • 입력 2019-11-06 00:01:11
    • 수정2019-11-06 00:03:29
    정치
데이비드 스틸웰 미 국무부 동아시아·태평양 담당 차관보가 오늘(6일) 오전 외교부 청사에서 강경화 외교부 장관과 조세영 외교부 1차관을 차례로 예방하고, 지소미아 종료와 미국의 인도태평양전략 동참 등 한미 간 현안을 논의합니다.

스틸웰 차관보는 어제(5일) 인천국제공항으로 입국한 자리에서 기자들과 만나 "한국 정부와의 생산적인 만남을 통해 한미 동맹이 이 지역 평화와 안보의 주춧돌이라는 점을 재확인하길 기대한다"고 밝혔습니다.

아시아 순방의 일환으로 일본과 태국 등을 거쳐 어제 한국에 도착한 스틸웰 차관보는 내일(7일)까지 서울에 머물며 청와대 국가안보실 고위관계자, 정석환 국방부 국방정책실장과도 회동할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스틸웰 차관보는 한국의 당국자들과 한미동맹 강화, 인도·태평양 전략과 한국의 신남방정책 간 협력 방안 등을 논의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특히 오는 23일 종료되는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 지소미아와 관련해 미국의 입장을 설명하는 데 주력할 것으로 보입니다.

스틸웰 차관보는 지난달 일본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지소미아는 한국에도 유익하다며, 협정으로 돌아올 것을 한국 측에 촉구하고 싶다고 밝힌 바 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