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산업 패러다임 변화'...울산 대응은?
입력 2019.11.06 (18:00) 수정 2019.11.07 (09:39) 뉴스9(울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친환경 기조에 맞춰
자동차 산업에서
전기차 시장이 확대되는 등
산업의 체질 변화가 진행되고 있는데요.
생산인력 감소 등
타격이 예상되지만,
이를 체질 개선의 기회로 삼아야 한다는
분석이 나옵니다.
김홍희 기자입니다.


울산경제에
영향을 끼칠 가장 큰 변화 중 하나는
전기차를 비롯한
친환경차 시장의 확대입니다.

실크cg / 올해 현대자동차가
예상한 전기차 판매 대수는 6만 대,
2025년이면 9배가 넘는
56만 대를 팔겠다는 계획입니다.

전기차는 부품 수가
기존 내연기관차보다 절반가량 적어
자동차 부품사 등 내연차 중심의
울산 생태계는 타격이 우려됩니다.

조선업 역시
친환경 바람을 타고 온
LNG선 호재가 지나간 뒤
자율주행 선박 등
다음 먹거리를 준비해야 한다는
위기감이 나옵니다.

산업의 구조적 변화로 인해
지속성장에 대한 우려가
나오는 가운데
울산의 대응책을 찾는
세미나가 열렸습니다.

해외대응 사례를 통해
울산의 상황을 진단했는데,
고용이 줄어드는 등의 변화는
피할 수 없을 것으로 진단했습니다.

이경우/울산발전연구원 경제사회연구실장
전기 기반의 미래 자동차, 친환경 자동차의 산업구조 개편으로 인해서 거기서부터 오는 기술적인 충격, 노동시장 충격들에 대한 우려가 점점 더 커지고 있는 상황입니다.

하지만,
노동시장 충격을
단순한 악재로 볼 것이 아니라
체질개선을 위한
기회로 삼아야 한다는
제언이 나왔습니다.

저출산 고령화로
생산인구가 점점 줄어듦에 따라
적은 인력으로 효율을 높일 방안을
찾아야 하는데,
이를 순차적으로 대비할 수 있다는 겁니다.

신호상 / 서울과학종합대학원 교수
대규모 베이비붐 세대들이 은퇴를 하고 난 시점에서 노동에 대한 대응을 적절하게 하는 시점이 강제적으로 왔다고 볼 수 있습니다. 자연스럽게 연착륙으로 바꿀 수 있는 여러 정책이 시도돼야 할 것이고...

급변하는
산업 패러다임에 기민하게 대응해
경쟁력을 키워야 하는 것이
울산 경제가 풀어야 할 숙젭니다.
KBS뉴스, 김홍희입니다.
  • '산업 패러다임 변화'...울산 대응은?
    • 입력 2019-11-07 00:41:02
    • 수정2019-11-07 09:39:14
    뉴스9(울산)
친환경 기조에 맞춰
자동차 산업에서
전기차 시장이 확대되는 등
산업의 체질 변화가 진행되고 있는데요.
생산인력 감소 등
타격이 예상되지만,
이를 체질 개선의 기회로 삼아야 한다는
분석이 나옵니다.
김홍희 기자입니다.


울산경제에
영향을 끼칠 가장 큰 변화 중 하나는
전기차를 비롯한
친환경차 시장의 확대입니다.

실크cg / 올해 현대자동차가
예상한 전기차 판매 대수는 6만 대,
2025년이면 9배가 넘는
56만 대를 팔겠다는 계획입니다.

전기차는 부품 수가
기존 내연기관차보다 절반가량 적어
자동차 부품사 등 내연차 중심의
울산 생태계는 타격이 우려됩니다.

조선업 역시
친환경 바람을 타고 온
LNG선 호재가 지나간 뒤
자율주행 선박 등
다음 먹거리를 준비해야 한다는
위기감이 나옵니다.

산업의 구조적 변화로 인해
지속성장에 대한 우려가
나오는 가운데
울산의 대응책을 찾는
세미나가 열렸습니다.

해외대응 사례를 통해
울산의 상황을 진단했는데,
고용이 줄어드는 등의 변화는
피할 수 없을 것으로 진단했습니다.

이경우/울산발전연구원 경제사회연구실장
전기 기반의 미래 자동차, 친환경 자동차의 산업구조 개편으로 인해서 거기서부터 오는 기술적인 충격, 노동시장 충격들에 대한 우려가 점점 더 커지고 있는 상황입니다.

하지만,
노동시장 충격을
단순한 악재로 볼 것이 아니라
체질개선을 위한
기회로 삼아야 한다는
제언이 나왔습니다.

저출산 고령화로
생산인구가 점점 줄어듦에 따라
적은 인력으로 효율을 높일 방안을
찾아야 하는데,
이를 순차적으로 대비할 수 있다는 겁니다.

신호상 / 서울과학종합대학원 교수
대규모 베이비붐 세대들이 은퇴를 하고 난 시점에서 노동에 대한 대응을 적절하게 하는 시점이 강제적으로 왔다고 볼 수 있습니다. 자연스럽게 연착륙으로 바꿀 수 있는 여러 정책이 시도돼야 할 것이고...

급변하는
산업 패러다임에 기민하게 대응해
경쟁력을 키워야 하는 것이
울산 경제가 풀어야 할 숙젭니다.
KBS뉴스, 김홍희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