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北조철수 “기회의 창 매일 닫히고 있다…美 연말까지 결정해야”
입력 2019.11.09 (04:20) 수정 2019.11.09 (09:14) 국제
조철수 북한 외무성 미국 국장은 8일(현지시간) 미국을 향해 기회의 창이 닫혀가고 있다면서 연내에 미국이 전향적 결정을 내리라고 촉구했습니다.

조 국장은 이날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열린 '모스크바 비확산회의-2019'(MNC-2019) 한반도 세션에 참석해 기조연설을 한 뒤 참관자들의 질문에 답하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조 국장은 "우리는 이미 미국에 상당히 많은 시간을 줬으며 올해말까지 미국 측의 어떤 결정을 기다릴 것"이라면서 "우리는 모든 것이 긍정적인 방향으로 진전되기를 기대하고 있으나, '기회의 창'은 매일 조금씩 닫혀가고 있다고 말하고 싶다"고 지적했습니다.

이는 북한이 요구해온 북미 관계 개선과 체제 안전 보장, 제재 완화 등에 대한 미국 측의 성의 있는 조치를 재차 촉구한 것으로 해석됩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北조철수 “기회의 창 매일 닫히고 있다…美 연말까지 결정해야”
    • 입력 2019-11-09 04:20:49
    • 수정2019-11-09 09:14:02
    국제
조철수 북한 외무성 미국 국장은 8일(현지시간) 미국을 향해 기회의 창이 닫혀가고 있다면서 연내에 미국이 전향적 결정을 내리라고 촉구했습니다.

조 국장은 이날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열린 '모스크바 비확산회의-2019'(MNC-2019) 한반도 세션에 참석해 기조연설을 한 뒤 참관자들의 질문에 답하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조 국장은 "우리는 이미 미국에 상당히 많은 시간을 줬으며 올해말까지 미국 측의 어떤 결정을 기다릴 것"이라면서 "우리는 모든 것이 긍정적인 방향으로 진전되기를 기대하고 있으나, '기회의 창'은 매일 조금씩 닫혀가고 있다고 말하고 싶다"고 지적했습니다.

이는 북한이 요구해온 북미 관계 개선과 체제 안전 보장, 제재 완화 등에 대한 미국 측의 성의 있는 조치를 재차 촉구한 것으로 해석됩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