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창원시·고성군 '당항만' 환경보전 협의
입력 2019.11.20 (10:46) 창원
창원시와 고성군이 공동으로
당항만의 환경 보전 방안을 논의합니다.
당항만은
창원시 진전면과
고성군 동해면에 둘러싸인
길이 10km, 폭 2km의 좁고 긴 만으로,
일대 공공 하수처리시설이 없어
마을들이 개별적으로 오수를 처리해 왔습니다.
창원시와 고성군은
앞으로 당항만에 공공 하수시설을 설치하고,
당항만의 경관에 어울리는 개발 방안을
협의하기로 했습니다.

  • 창원시·고성군 '당항만' 환경보전 협의
    • 입력 2019-11-20 10:46:31
    창원
창원시와 고성군이 공동으로
당항만의 환경 보전 방안을 논의합니다.
당항만은
창원시 진전면과
고성군 동해면에 둘러싸인
길이 10km, 폭 2km의 좁고 긴 만으로,
일대 공공 하수처리시설이 없어
마을들이 개별적으로 오수를 처리해 왔습니다.
창원시와 고성군은
앞으로 당항만에 공공 하수시설을 설치하고,
당항만의 경관에 어울리는 개발 방안을
협의하기로 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