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금융위, 자영업자 ‘재기지원’ 프로그램 가동…“채무조정·자금지원 쉽게”
입력 2019.11.20 (11:07) 수정 2019.11.20 (11:14) 경제
금융기관에 빚을 지고 휴업 또는 폐업한 자영업자들이 재도전할 수 있도록 돕는 '자영업자 123 재기지원' 프로그램이 운영됩니다.

금융위원회는 오늘, 자영업자 금융지원 프로그램 이용자 간담회를 열고 이렇게 밝혔습니다.

'자영업자 123 재기지원'은 채무조정-재기 자금 지원-경영컨설팅 제공을 묶은 프로그램으로, 현행 자영업자 금융지원 프로그램을 토대로 휴·폐업 자영업자의 재도전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습니다.

이 프로그램을 이용하면, 휴·폐업자는 채무조정 직후 초기 2년간 상환유예를 받을 수 있고 채무조정된 빚의 상환 기간도 8년에서 10년으로 늘어납니다.

이것은 당장 소득이 미미해 채무조정을 받기 어려운 휴·폐업자의 상황이 반영된 것입니다.

또 연체 채무자가 채무조정 후 9개월간 성실하게 상환했을 때 자금을 지원하는 요건도 완화돼, 자영업자가 채무조정을 확정하기만 하면 심사를 거쳐 9개월 요건과 관계없이 재창업 자금을 새로 대출받을 수 있습니다.

이밖에 미소금융 재기 자금 신청 단계에서 사전 자문을 받고, 이 결과를 재기지원융자위원회의 대출심사 과정에 참고하는 방안도 마련됐습니다.

재기를 원하는 휴·폐업자는 25일부터 서민금융통합콜센터(☎1397)를 통해 대상자 여부 확인과 예약 신청을 할 수 있습니다.

금융위는 또 P2P(개인 간 개인 거래) 플랫폼, 빅데이터 등 새로운 금융 채널·기술을 활용해 소상공인의 운전자금 조달을 지원하는 '플랫폼 매출망' 금융 활성화를 추진하고, 플랫폼 매출망의 금융 공급을 어렵게 하는 규제를 없애는 한편 기반 정비에도 나서겠다고 밝혔습니다.
  • 금융위, 자영업자 ‘재기지원’ 프로그램 가동…“채무조정·자금지원 쉽게”
    • 입력 2019-11-20 11:07:15
    • 수정2019-11-20 11:14:25
    경제
금융기관에 빚을 지고 휴업 또는 폐업한 자영업자들이 재도전할 수 있도록 돕는 '자영업자 123 재기지원' 프로그램이 운영됩니다.

금융위원회는 오늘, 자영업자 금융지원 프로그램 이용자 간담회를 열고 이렇게 밝혔습니다.

'자영업자 123 재기지원'은 채무조정-재기 자금 지원-경영컨설팅 제공을 묶은 프로그램으로, 현행 자영업자 금융지원 프로그램을 토대로 휴·폐업 자영업자의 재도전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습니다.

이 프로그램을 이용하면, 휴·폐업자는 채무조정 직후 초기 2년간 상환유예를 받을 수 있고 채무조정된 빚의 상환 기간도 8년에서 10년으로 늘어납니다.

이것은 당장 소득이 미미해 채무조정을 받기 어려운 휴·폐업자의 상황이 반영된 것입니다.

또 연체 채무자가 채무조정 후 9개월간 성실하게 상환했을 때 자금을 지원하는 요건도 완화돼, 자영업자가 채무조정을 확정하기만 하면 심사를 거쳐 9개월 요건과 관계없이 재창업 자금을 새로 대출받을 수 있습니다.

이밖에 미소금융 재기 자금 신청 단계에서 사전 자문을 받고, 이 결과를 재기지원융자위원회의 대출심사 과정에 참고하는 방안도 마련됐습니다.

재기를 원하는 휴·폐업자는 25일부터 서민금융통합콜센터(☎1397)를 통해 대상자 여부 확인과 예약 신청을 할 수 있습니다.

금융위는 또 P2P(개인 간 개인 거래) 플랫폼, 빅데이터 등 새로운 금융 채널·기술을 활용해 소상공인의 운전자금 조달을 지원하는 '플랫폼 매출망' 금융 활성화를 추진하고, 플랫폼 매출망의 금융 공급을 어렵게 하는 규제를 없애는 한편 기반 정비에도 나서겠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