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일 무역분쟁 이후 일본 항공 승객 21.2% 감소
입력 2019.11.20 (11:12) 수정 2019.11.20 (11:22) 경제
일본과의 무역분쟁 이후 일본 노선 항공 여객 실적이 전년 대비 20% 이상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국토교통부는 올해 7월부터 10월 사이 일본 노선 여객은 모두 543만여 명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689만여 명보다 21.2% 줄었다고 밝혔습니다.

또 전체 국제선 공급좌석 대비 일본 노선 비중이 무역분쟁 직전이던 6월에는 32.2%에 달했지만, 최근 20.6%까지 떨어졌다고 설명했습니다.

하지만 동남아 노선과 중국 노선 승객이 지난해보다 각각 18.7%, 12.3% 늘어나면서 전체 국제선 승객은 지난해보다 3.7%, 106만여 명 증가했다고 말했습니다.

여객 수는 우리나라에서 해당 국가로 떠난 여객 수에다 같은 비행기를 이용해 우리나라로 입국한 여객 수를 합친 숫자입니다.

국토부는 일본에 집중되던 해외여행 수요가 중국이나 동남아 등 대체지역으로 분산되기 시작했다고 보고, 항공노선 다변화를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국내 공항의 운항시각을 최대한 지원하고 정기나 부정기 비행편의 허가와 계획 변경도 적극적으로 진행하며 싱가포르나 인도네시아 등 동남아 국가는 물론 중앙아시아 등 북방지역과의 항공 공급력 증대도 추진하기로 했습니다.

  • 한일 무역분쟁 이후 일본 항공 승객 21.2% 감소
    • 입력 2019-11-20 11:12:45
    • 수정2019-11-20 11:22:04
    경제
일본과의 무역분쟁 이후 일본 노선 항공 여객 실적이 전년 대비 20% 이상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국토교통부는 올해 7월부터 10월 사이 일본 노선 여객은 모두 543만여 명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689만여 명보다 21.2% 줄었다고 밝혔습니다.

또 전체 국제선 공급좌석 대비 일본 노선 비중이 무역분쟁 직전이던 6월에는 32.2%에 달했지만, 최근 20.6%까지 떨어졌다고 설명했습니다.

하지만 동남아 노선과 중국 노선 승객이 지난해보다 각각 18.7%, 12.3% 늘어나면서 전체 국제선 승객은 지난해보다 3.7%, 106만여 명 증가했다고 말했습니다.

여객 수는 우리나라에서 해당 국가로 떠난 여객 수에다 같은 비행기를 이용해 우리나라로 입국한 여객 수를 합친 숫자입니다.

국토부는 일본에 집중되던 해외여행 수요가 중국이나 동남아 등 대체지역으로 분산되기 시작했다고 보고, 항공노선 다변화를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국내 공항의 운항시각을 최대한 지원하고 정기나 부정기 비행편의 허가와 계획 변경도 적극적으로 진행하며 싱가포르나 인도네시아 등 동남아 국가는 물론 중앙아시아 등 북방지역과의 항공 공급력 증대도 추진하기로 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