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화재안전 조사 피하려 휴·폐업했던 유흥주점 4곳 적발…시정명령
입력 2019.11.20 (12:01) 사회
소방청은 최근 국정감사에서 지적된 불법증축 등 위반사항이 있는 대형 유흥주점이 조사를 피해 일시적으로 휴·폐업했는지 등을 확인하기 위해 지난달 말까지 추가 화재안전특별조사를 벌였다고 오늘(20일) 밝혔습니다.

특별조사 대상은 총면적 1천㎡ 이상 유흥·단란주점, 노래연습장으로 올해 4월에 실시한 화재안전특별조사를 하지 못한 휴·폐업 업소 36곳입니다.

이번 조사에서 영업 재개대상은 특별조사를 하고, 문을 닫은 업소에 대해서는 야간시간에 재차 확인했습니다.

확인결과 36곳 가운데 4곳(11.1%)은 영업 중이었고, 나머지 32개소(88.9%)는 휴·폐업, 철거 중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영업 중인 4곳에 대해서는 광주 서구 클럽 붕괴사고에서 문제가 되었던 불법 개조, 증축, 용도변경 등 건축분야의 위법사항부터 비상구 폐쇄·잠금, 소방시설 전원차단 및 고장방치 등 안전 전반을 조사했습니다.

조사 결과, 영업 중인 4곳 모두 불량사항이 적발됐습니다. 소방분야 27건(62.7%), 건축분야 7건 (16.4%), 전기분야 9건(20.9%) 등 모두 43건이었습니다.

구체적으로 소방분야에서는 방화 셔터 작동 불량, 객석유도등 미점등 등이 적발됐고, 건축분야는 건축물대장 도면과 현장이 다르거나 주차장 일부를 다른 용도로 사용, 클럽 주방 상부를 복층 구조로 고쳐 휴게실, 사무실, 물품보관소로 사용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적발된 위법사항에 대해서는 관할 소방서장이 원상복구 명령 등 14건의 시정명령을 내렸습니다. 불법 내부구조·용도변경 등 타 기관 소관 8건에 대해서는 해당 기관으로 통보했습니다.

이와 함께 리모델링 공사로 휴업하고 있는 업소에 대해서는 소방시설 등 설치와 유지관리, 화재 위험성 진단 등 안전컨설팅도 진행했습니다.

소방청 이윤근 화재예방과장은 "불법증축, 비상구 폐쇄 등 고질적인 안전 무시 행태에 대해서 무관용 원칙으로 대응하고, 앞으로도 편법으로 특별조사를 피하는 일이 없도록 휴·폐업 대상에 대한 불시단속을 지속해서 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사진 출처 : 게티이미지]
  • 화재안전 조사 피하려 휴·폐업했던 유흥주점 4곳 적발…시정명령
    • 입력 2019-11-20 12:01:32
    사회
소방청은 최근 국정감사에서 지적된 불법증축 등 위반사항이 있는 대형 유흥주점이 조사를 피해 일시적으로 휴·폐업했는지 등을 확인하기 위해 지난달 말까지 추가 화재안전특별조사를 벌였다고 오늘(20일) 밝혔습니다.

특별조사 대상은 총면적 1천㎡ 이상 유흥·단란주점, 노래연습장으로 올해 4월에 실시한 화재안전특별조사를 하지 못한 휴·폐업 업소 36곳입니다.

이번 조사에서 영업 재개대상은 특별조사를 하고, 문을 닫은 업소에 대해서는 야간시간에 재차 확인했습니다.

확인결과 36곳 가운데 4곳(11.1%)은 영업 중이었고, 나머지 32개소(88.9%)는 휴·폐업, 철거 중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영업 중인 4곳에 대해서는 광주 서구 클럽 붕괴사고에서 문제가 되었던 불법 개조, 증축, 용도변경 등 건축분야의 위법사항부터 비상구 폐쇄·잠금, 소방시설 전원차단 및 고장방치 등 안전 전반을 조사했습니다.

조사 결과, 영업 중인 4곳 모두 불량사항이 적발됐습니다. 소방분야 27건(62.7%), 건축분야 7건 (16.4%), 전기분야 9건(20.9%) 등 모두 43건이었습니다.

구체적으로 소방분야에서는 방화 셔터 작동 불량, 객석유도등 미점등 등이 적발됐고, 건축분야는 건축물대장 도면과 현장이 다르거나 주차장 일부를 다른 용도로 사용, 클럽 주방 상부를 복층 구조로 고쳐 휴게실, 사무실, 물품보관소로 사용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적발된 위법사항에 대해서는 관할 소방서장이 원상복구 명령 등 14건의 시정명령을 내렸습니다. 불법 내부구조·용도변경 등 타 기관 소관 8건에 대해서는 해당 기관으로 통보했습니다.

이와 함께 리모델링 공사로 휴업하고 있는 업소에 대해서는 소방시설 등 설치와 유지관리, 화재 위험성 진단 등 안전컨설팅도 진행했습니다.

소방청 이윤근 화재예방과장은 "불법증축, 비상구 폐쇄 등 고질적인 안전 무시 행태에 대해서 무관용 원칙으로 대응하고, 앞으로도 편법으로 특별조사를 피하는 일이 없도록 휴·폐업 대상에 대한 불시단속을 지속해서 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사진 출처 : 게티이미지]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