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제타임 헤드라인]
입력 2019.11.20 (18:00) 수정 2019.11.20 (18:24) 통합뉴스룸ET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철도파업’ KTX 등 운행 차질…“비상 수송대책”

철도노조가 인력 충원 등을 요구하며 총파업에 돌입하면서 KTX와 새마을호 등 열차 운행에 일부 차질이 빚어지고 있습니다. 코레일은 대체인력을 투입하고, 출퇴근 시 전철 운행률도 최대한 높이기로 했습니다.

‘세금 유목민· 빨대 기업’…진화하는 탈세

해외로 돈을 빼돌리는 탈세가 갈수록 진화하고 있습니다. 외국에 주로 머무는 이른바 '세금 유목민'이나 해외 법인을 통한 '빨대 기업' 수법 등으로 170여 명이 세무당국에 적발됐습니다.

한중일 첫 공동 연구 “미세먼지 중국 영향은 32%”

한중일 정부가 공동 연구한 결과 국내 초미세먼지에 대한 중국의 영향은 평균 32%로 조사됐습니다. 세 나라 정부가 인정한 첫 연구 결과로, 미세먼지 저감 협력도 확대될 것이란 기대가 나옵니다.

이란 유가 인상 항의 시위로 100여 명 사망

이란에서 휘발유 가격 인상으로 촉발된 항의 시위가확산되면서 100명 이상이 숨졌습니다. 산유국이면서도 미국의 경제 제재 이후, 극심한 경기 침체를 겪고 있는데요, 글로벌 경제에서 자세히 알아봅니다.
  • [경제타임 헤드라인]
    • 입력 2019-11-20 18:02:01
    • 수정2019-11-20 18:24:25
    통합뉴스룸ET
‘철도파업’ KTX 등 운행 차질…“비상 수송대책”

철도노조가 인력 충원 등을 요구하며 총파업에 돌입하면서 KTX와 새마을호 등 열차 운행에 일부 차질이 빚어지고 있습니다. 코레일은 대체인력을 투입하고, 출퇴근 시 전철 운행률도 최대한 높이기로 했습니다.

‘세금 유목민· 빨대 기업’…진화하는 탈세

해외로 돈을 빼돌리는 탈세가 갈수록 진화하고 있습니다. 외국에 주로 머무는 이른바 '세금 유목민'이나 해외 법인을 통한 '빨대 기업' 수법 등으로 170여 명이 세무당국에 적발됐습니다.

한중일 첫 공동 연구 “미세먼지 중국 영향은 32%”

한중일 정부가 공동 연구한 결과 국내 초미세먼지에 대한 중국의 영향은 평균 32%로 조사됐습니다. 세 나라 정부가 인정한 첫 연구 결과로, 미세먼지 저감 협력도 확대될 것이란 기대가 나옵니다.

이란 유가 인상 항의 시위로 100여 명 사망

이란에서 휘발유 가격 인상으로 촉발된 항의 시위가확산되면서 100명 이상이 숨졌습니다. 산유국이면서도 미국의 경제 제재 이후, 극심한 경기 침체를 겪고 있는데요, 글로벌 경제에서 자세히 알아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