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독일 바이체커 前대통령 아들, 강연중 흉기에 찔려 숨져
입력 2019.11.20 (18:47) 수정 2019.11.20 (20:05) 국제
독일 리하르트 폰 바이체커 전 독일 대통령의 아들인 프리츠 폰 바이체커(59)가 현지시간 19일 강연 도중 흉기에 찔려 사망했습니다.

현지 언론들은 프리츠 폰 바이체커는 자신이 근무하는 베를린 샬로텐부르크의 슐로스파크 병원에서 의학 공개 강연을 하는 도중 한 남성에게 공격을 당했다고 보도했습니다.

청중 한 사람도 공격을 막으려다 흉기에 찔려 중상을 입고 병원으로 옮겨졌습니다.

경찰은 공격을 한 57세 남성을 체포했지만, 아직 범행 동기는 알려지지 않았습니다.

2015년 타계한 바이체커 전 대통령은 1984∼1994년 서독 및 통일 독일의 대통령을 지내며 독일 통일 과정에서 상당한 역할을 했습니다.

'독일의 도덕적 양심'이라는 찬사를 받은 바이체커 전 대통령은 독일의 대표적인 친한파 정치인으로 김대중 전 대통령과 오랫동안 각별한 인연을 맺기도 했습니다.

[사진 출처 : AP=연합뉴스]
  • 독일 바이체커 前대통령 아들, 강연중 흉기에 찔려 숨져
    • 입력 2019-11-20 18:47:55
    • 수정2019-11-20 20:05:08
    국제
독일 리하르트 폰 바이체커 전 독일 대통령의 아들인 프리츠 폰 바이체커(59)가 현지시간 19일 강연 도중 흉기에 찔려 사망했습니다.

현지 언론들은 프리츠 폰 바이체커는 자신이 근무하는 베를린 샬로텐부르크의 슐로스파크 병원에서 의학 공개 강연을 하는 도중 한 남성에게 공격을 당했다고 보도했습니다.

청중 한 사람도 공격을 막으려다 흉기에 찔려 중상을 입고 병원으로 옮겨졌습니다.

경찰은 공격을 한 57세 남성을 체포했지만, 아직 범행 동기는 알려지지 않았습니다.

2015년 타계한 바이체커 전 대통령은 1984∼1994년 서독 및 통일 독일의 대통령을 지내며 독일 통일 과정에서 상당한 역할을 했습니다.

'독일의 도덕적 양심'이라는 찬사를 받은 바이체커 전 대통령은 독일의 대표적인 친한파 정치인으로 김대중 전 대통령과 오랫동안 각별한 인연을 맺기도 했습니다.

[사진 출처 : AP=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