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글로벌24 주요뉴스] 홍콩이공대 나흘째 봉쇄
입력 2019.11.20 (20:29) 수정 2019.11.20 (20:57) 글로벌24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홍콩 경찰이 홍콩이공대를 나흘째 봉쇄하고 있는 가운데, 교내의 백 명 안팎의 시위대와 대치가 계속되고 있습니다.

학교에 갇혀있던 일부 시위대는 밧줄을 이용해 탈출을 시도하는 모습이 포착되기도 했습니다.

[윌리엄/시위 참가자 : "도망간 친구들을 탓하고 싶지 않습니다. 끝까지 이공대에 남아 가장 마지막에 학교를 나갈 것입니다."]

이런 가운데 어제 새로이 취임한 홍콩 경찰청장은 시위대 200여 명을 폭동 혐의로 무더기 기소했는데요,

또 지난 이틀 간 시위대 1,100여 명을 체포하는 등, 강경 대응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 [글로벌24 주요뉴스] 홍콩이공대 나흘째 봉쇄
    • 입력 2019-11-20 20:31:51
    • 수정2019-11-20 20:57:07
    글로벌24
홍콩 경찰이 홍콩이공대를 나흘째 봉쇄하고 있는 가운데, 교내의 백 명 안팎의 시위대와 대치가 계속되고 있습니다.

학교에 갇혀있던 일부 시위대는 밧줄을 이용해 탈출을 시도하는 모습이 포착되기도 했습니다.

[윌리엄/시위 참가자 : "도망간 친구들을 탓하고 싶지 않습니다. 끝까지 이공대에 남아 가장 마지막에 학교를 나갈 것입니다."]

이런 가운데 어제 새로이 취임한 홍콩 경찰청장은 시위대 200여 명을 폭동 혐의로 무더기 기소했는데요,

또 지난 이틀 간 시위대 1,100여 명을 체포하는 등, 강경 대응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글로벌24 전체보기
기자 정보
  • KBS

    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