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중학생이 기도 막힌 친구 '하임리히법' 응급처치로 구조
입력 2019.11.20 (21:50) 뉴스9(원주)
운동을 하다 쓰러진 중학생을

친구들이 응급처치로 구조해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강릉시교육지원청은

지난 15일 학교 운동장에서

농구를 하다가 뒤로 넘어지며

씹던 껌이 기도를 막아 위험에 처한 친구를

하임리히법 등 응급처치로 구조한

관동중학교 3학년 송재혁, 김태윤 학생에게

표창장을 수여하기로 했습니다.

하임리히법은

음식 등이 목에 걸려 질식상태에 빠졌을 때

흉부압박 등으로 기도를 확보하는

응급처치법입니다.
  • 중학생이 기도 막힌 친구 '하임리히법' 응급처치로 구조
    • 입력 2019-11-20 21:50:34
    뉴스9(원주)
운동을 하다 쓰러진 중학생을

친구들이 응급처치로 구조해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강릉시교육지원청은

지난 15일 학교 운동장에서

농구를 하다가 뒤로 넘어지며

씹던 껌이 기도를 막아 위험에 처한 친구를

하임리히법 등 응급처치로 구조한

관동중학교 3학년 송재혁, 김태윤 학생에게

표창장을 수여하기로 했습니다.

하임리히법은

음식 등이 목에 걸려 질식상태에 빠졌을 때

흉부압박 등으로 기도를 확보하는

응급처치법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