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철도 파업 첫날…승객 '불편'
입력 2019.11.20 (21:55) 수정 2019.11.20 (22:58) 뉴스9(강릉)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멘트]

전국철도노동조합 파업으로
강원도를 오가는 열차 운행에도
차질이 빚어졌습니다.
평소보다
열차 운행 횟수가 크게 줄면서,
이용객들은
길게는 한 시간씩
열차를 기다려야하는
불편을 겪기도 했습니다.
조휴연 기자의 보돕니다.



[리포트]

평일 오전 11시
경춘선 열차 승강장입니다.

보통 때 같으면
한산해야 할 시간이지만,
지금은 사람들로 북적입니다.

철도노조의 파업으로
기차가 띄엄띄엄 운행하면서,
남은 차편에 승객들이 몰린 겁니다.

조휴연/ 1층
파업 여파로 운행 열차가 줄면서 평일 오전 승차권이 매진되기도 했습니다.

역사 곳곳엔 나붙은
철도노조의 파업을 알리는
안내판을 읽어보기도 하고,
바뀐 시간표를 확인하기도 하면서,
일정을 조정합니다.

남화순/서울 서대문구[인터뷰]
"손주가 보고싶어서 왔는데. 철도 파업으로 인해서 차량이 불편해서. 앞으로도 자주 왔다갔다 해야 되는데. 무기한으로 이렇게 (파업이) 들어간다고 하니까 많이 걱정이 되고."

하루 평균 7천여 명이 이용하는
KTX 강릉역.

평소 낮에는
한 시간에 한 대 있던 기차가
두 시간에 한 대꼴로 줄었습니다.

홍경희/강릉시 교동[인터뷰]
"기다리고 있는 중이에요 지금. 지루하죠. 10시 반 차 타야 되는데. 한 시간 연착되니까. 불편하죠."

철도노조의 파업으로
ITX-청춘, KTX 강릉선을 비롯해,
강원도를 오가는 열차의 운행 횟수가
평소보다 30% 정도씩 주는 등
전국적으로
열차 운행에 차질이 잇따랐습니다.

이렇다보니,
파업 첫날 오전에만
전국적으로
환불 대상 열차표가
12만 표나 나왔습니다.

앞으로가 더 문젭니다.

운행이 중단된 열차가
현재는 낮시간대에 주로 몰려 있지만,
앞으론 출퇴근시간대의 열차까지도
영향을 받을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오고 있습니다.

KBS뉴스 조휴연입니다. (끝)
  • 철도 파업 첫날…승객 '불편'
    • 입력 2019-11-20 21:55:21
    • 수정2019-11-20 22:58:24
    뉴스9(강릉)
[앵커멘트]

전국철도노동조합 파업으로
강원도를 오가는 열차 운행에도
차질이 빚어졌습니다.
평소보다
열차 운행 횟수가 크게 줄면서,
이용객들은
길게는 한 시간씩
열차를 기다려야하는
불편을 겪기도 했습니다.
조휴연 기자의 보돕니다.



[리포트]

평일 오전 11시
경춘선 열차 승강장입니다.

보통 때 같으면
한산해야 할 시간이지만,
지금은 사람들로 북적입니다.

철도노조의 파업으로
기차가 띄엄띄엄 운행하면서,
남은 차편에 승객들이 몰린 겁니다.

조휴연/ 1층
파업 여파로 운행 열차가 줄면서 평일 오전 승차권이 매진되기도 했습니다.

역사 곳곳엔 나붙은
철도노조의 파업을 알리는
안내판을 읽어보기도 하고,
바뀐 시간표를 확인하기도 하면서,
일정을 조정합니다.

남화순/서울 서대문구[인터뷰]
"손주가 보고싶어서 왔는데. 철도 파업으로 인해서 차량이 불편해서. 앞으로도 자주 왔다갔다 해야 되는데. 무기한으로 이렇게 (파업이) 들어간다고 하니까 많이 걱정이 되고."

하루 평균 7천여 명이 이용하는
KTX 강릉역.

평소 낮에는
한 시간에 한 대 있던 기차가
두 시간에 한 대꼴로 줄었습니다.

홍경희/강릉시 교동[인터뷰]
"기다리고 있는 중이에요 지금. 지루하죠. 10시 반 차 타야 되는데. 한 시간 연착되니까. 불편하죠."

철도노조의 파업으로
ITX-청춘, KTX 강릉선을 비롯해,
강원도를 오가는 열차의 운행 횟수가
평소보다 30% 정도씩 주는 등
전국적으로
열차 운행에 차질이 잇따랐습니다.

이렇다보니,
파업 첫날 오전에만
전국적으로
환불 대상 열차표가
12만 표나 나왔습니다.

앞으로가 더 문젭니다.

운행이 중단된 열차가
현재는 낮시간대에 주로 몰려 있지만,
앞으론 출퇴근시간대의 열차까지도
영향을 받을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오고 있습니다.

KBS뉴스 조휴연입니다. (끝)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