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개성공단·금강산 관광 재개 시민 선언...6천2백여 명 참여
입력 2019.11.20 (22:15) 수정 2019.11.20 (22:17) 전주
전북지역 시민사회단체와 각계 인사들이
오늘 전북도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개성공단과 금강산 관광을 즉시 재개할 것을
정부에 촉구했습니다.
남북 경제 협력은
한반도 평화를 위한 시금석이라면서,
문재인 대통령은
이를 경제 성장 동력으로 삼겠다고 밝힌 만큼
하루빨리 약속을 이행할 것을
요구했습니다.
개성공단과 금강산 관광 재개를 주장하는
시민 선언에 전북에서는 6천2백여 명이
동참했습니다. (끝)
  • 개성공단·금강산 관광 재개 시민 선언...6천2백여 명 참여
    • 입력 2019-11-20 22:15:38
    • 수정2019-11-20 22:17:38
    전주
전북지역 시민사회단체와 각계 인사들이
오늘 전북도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개성공단과 금강산 관광을 즉시 재개할 것을
정부에 촉구했습니다.
남북 경제 협력은
한반도 평화를 위한 시금석이라면서,
문재인 대통령은
이를 경제 성장 동력으로 삼겠다고 밝힌 만큼
하루빨리 약속을 이행할 것을
요구했습니다.
개성공단과 금강산 관광 재개를 주장하는
시민 선언에 전북에서는 6천2백여 명이
동참했습니다. (끝)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