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퀴어축제 '충돌 우려'…경찰 1,400여 명 배치
입력 2019.11.26 (13:49) 창원
오는 30일 창원 중앙대로에서 열리는
성소수자 축제인 '퀴어문화축제'에
경찰이 경비 인력을 대거 배치합니다.
경남경찰청은
축제 인원이 3천8백 명,
반대 집회 인원이
2만 명에 이를 것으로 예상되면서
경찰 천 4백여 명을 배치해
충돌에 대비할 계획입니다.
또, 현장에 안전 울타리 설치도
검토하고 있습니다.
경남에서 처음 열리는 퀴어문화축제는
오는 30일 롯데마트 창원중앙점 옆
중앙대로와 주변에서 열릴 예정입니다.
  • 퀴어축제 '충돌 우려'…경찰 1,400여 명 배치
    • 입력 2019-11-26 13:49:12
    창원
오는 30일 창원 중앙대로에서 열리는
성소수자 축제인 '퀴어문화축제'에
경찰이 경비 인력을 대거 배치합니다.
경남경찰청은
축제 인원이 3천8백 명,
반대 집회 인원이
2만 명에 이를 것으로 예상되면서
경찰 천 4백여 명을 배치해
충돌에 대비할 계획입니다.
또, 현장에 안전 울타리 설치도
검토하고 있습니다.
경남에서 처음 열리는 퀴어문화축제는
오는 30일 롯데마트 창원중앙점 옆
중앙대로와 주변에서 열릴 예정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