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스마트 건설기술 엑스포 첫 개최…안전관리 시스템도 소개
입력 2019.11.26 (14:38) 수정 2019.11.26 (14:54) 경제
국토교통부는 내일(27일)부터 사흘 동안 경기도 고양시 일산 킨텍스에서 '2019 스마트 건설기술·안전 엑스포'를 개최한다고 밝혔습니다.

올해 처음 열리는 엑스포에는 240여 개 기업과 기관이 참여해 전시와 분야별 전문포럼, 채용, 투자유치 등을 진행합니다.

전시행사에서는 BIM(3-D 디지털 모델링) 설계, 드론측량, 가상현실(VR)을 활용한 모델링, 건설장비 자동화, 점검진단 로봇, 건설현장 스마트 안전관리 시스템 등 각종 스마트 건설 기술이 소개됩니다.

건설정책과 도로, 철도, 주택, 안전, R&D(연구개발) 등 분야별 전문포럼이 개최돼 당면한 주요 이슈를 논의합니다.

한국건설기술연구원과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 주관으로 기업투자 설명회와 기술이전 지원행사도 열립니다.

한국건설기술연구원 등 공공기관과 기업 등 총 7곳의 취업설명회와 건설안전·시설안전 분야 21개 기업의 현장채용 박람회도 열립니다.

김현미 국토부 장관은 "스마트건설 기술은 우리 건설산업 재도약을 위한 핵심 성장동력"이라며 "적극적인 투자와 지원을 통해 정부가 마중물 역할을 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사진 출처 : 게티이미지]
  • 스마트 건설기술 엑스포 첫 개최…안전관리 시스템도 소개
    • 입력 2019-11-26 14:38:26
    • 수정2019-11-26 14:54:42
    경제
국토교통부는 내일(27일)부터 사흘 동안 경기도 고양시 일산 킨텍스에서 '2019 스마트 건설기술·안전 엑스포'를 개최한다고 밝혔습니다.

올해 처음 열리는 엑스포에는 240여 개 기업과 기관이 참여해 전시와 분야별 전문포럼, 채용, 투자유치 등을 진행합니다.

전시행사에서는 BIM(3-D 디지털 모델링) 설계, 드론측량, 가상현실(VR)을 활용한 모델링, 건설장비 자동화, 점검진단 로봇, 건설현장 스마트 안전관리 시스템 등 각종 스마트 건설 기술이 소개됩니다.

건설정책과 도로, 철도, 주택, 안전, R&D(연구개발) 등 분야별 전문포럼이 개최돼 당면한 주요 이슈를 논의합니다.

한국건설기술연구원과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 주관으로 기업투자 설명회와 기술이전 지원행사도 열립니다.

한국건설기술연구원 등 공공기관과 기업 등 총 7곳의 취업설명회와 건설안전·시설안전 분야 21개 기업의 현장채용 박람회도 열립니다.

김현미 국토부 장관은 "스마트건설 기술은 우리 건설산업 재도약을 위한 핵심 성장동력"이라며 "적극적인 투자와 지원을 통해 정부가 마중물 역할을 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사진 출처 : 게티이미지]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