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진주의료원 조사위 "홍준표 전 지사 고발"
입력 2019.11.26 (17:07) 수정 2019.11.26 (17:07) 창원
진주의료원 폐업 진상조사위원회가
오늘(26일) 경남도의회에서 보고대회를 열고
2013년 진주의료원 폐업은
당시 홍준표 경남지사의 직권남용으로 이뤄졌다며
검찰에 고발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진상조사위는
홍 전 지사가 폐업을 정당화하려고
진주의료원 이사회를 이용했지만,
당시는 관련 조례 개정 전이어서
폐업을 결정할 권한이 없었다고 주장했습니다.
이들은 오는 28일 홍 전 지사와
당시 윤성혜 경상남도 복지보건국장,
박권범 진주의료원장 직무대행을
창원지검에 고발할 예정입니다.
  • 진주의료원 조사위 "홍준표 전 지사 고발"
    • 입력 2019-11-26 17:07:31
    • 수정2019-11-26 17:07:38
    창원
진주의료원 폐업 진상조사위원회가
오늘(26일) 경남도의회에서 보고대회를 열고
2013년 진주의료원 폐업은
당시 홍준표 경남지사의 직권남용으로 이뤄졌다며
검찰에 고발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진상조사위는
홍 전 지사가 폐업을 정당화하려고
진주의료원 이사회를 이용했지만,
당시는 관련 조례 개정 전이어서
폐업을 결정할 권한이 없었다고 주장했습니다.
이들은 오는 28일 홍 전 지사와
당시 윤성혜 경상남도 복지보건국장,
박권범 진주의료원장 직무대행을
창원지검에 고발할 예정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