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DLF 대책에 당국 책임 빠져…감사원 감사 청구”
입력 2019.11.26 (18:06) 수정 2019.11.26 (18:13) 통합뉴스룸ET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DLF 대규모 손실 사태와 관련해 피해자들과 시민단체들이 금융위원회와 금융감독원, 고용보험기금에 대해 공익 감사를 청구했습니다.

DLF 피해자비상대책위원회와 민주노총, 금융정의연대 등은 오늘 기자회견을 열고 'DLF 관련, 대규모 소비자 피해를 막지 못한 금융당국이 자신들의 감독 책임을 빼놓은채 졸속 개선방안만 내놨다"고 밝혔습니다.

특히 "금융당국의 업무 방기 여부 등에 대해 공익감사를 진행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또 재발 방지를 위해 "독립적이고 전문적인 금융소비자 보호기구 설립을 검토해야 한다"고 덧붙였습니다.
  • “DLF 대책에 당국 책임 빠져…감사원 감사 청구”
    • 입력 2019-11-26 18:08:23
    • 수정2019-11-26 18:13:58
    통합뉴스룸ET
DLF 대규모 손실 사태와 관련해 피해자들과 시민단체들이 금융위원회와 금융감독원, 고용보험기금에 대해 공익 감사를 청구했습니다.

DLF 피해자비상대책위원회와 민주노총, 금융정의연대 등은 오늘 기자회견을 열고 'DLF 관련, 대규모 소비자 피해를 막지 못한 금융당국이 자신들의 감독 책임을 빼놓은채 졸속 개선방안만 내놨다"고 밝혔습니다.

특히 "금융당국의 업무 방기 여부 등에 대해 공익감사를 진행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또 재발 방지를 위해 "독립적이고 전문적인 금융소비자 보호기구 설립을 검토해야 한다"고 덧붙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