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중문단지 야자수 대체수종에 '종려나무·먼나무'
입력 2019.11.26 (21:22) 수정 2019.11.26 (21:24) 제주
한국관광공사 제주지사는
중문관광단지의
기존 워싱턴야자수 대신
종려나무와 먼나무를
심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한국관광공사는
태풍에 야자수가 부러지는 일이 잦아
지난 7월에
오래된 야자수 280그루를 제거했는데,
전문가 자문회의 등을 거쳐
안전성과 수량 확보 등을 고려해
종려나무와 먼나무를
대체 수종으로 결정했다고 설명했습니다.
  • 중문단지 야자수 대체수종에 '종려나무·먼나무'
    • 입력 2019-11-26 21:22:01
    • 수정2019-11-26 21:24:44
    제주
한국관광공사 제주지사는
중문관광단지의
기존 워싱턴야자수 대신
종려나무와 먼나무를
심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한국관광공사는
태풍에 야자수가 부러지는 일이 잦아
지난 7월에
오래된 야자수 280그루를 제거했는데,
전문가 자문회의 등을 거쳐
안전성과 수량 확보 등을 고려해
종려나무와 먼나무를
대체 수종으로 결정했다고 설명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