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리산 음주산행 적발 '2년 새 43건'
입력 2019.11.20 (11:30) 진주
국립공원에서 음주가 금지된 뒤
지리산에서 2년 새 43건의
음주행위가 적발됐습니다.
국립공원관리공단은
지리산에서 숙박이 가능한
8곳의 대피소와 정상 일원에서도
음주행위가 금지된다며,
적발되면 1차 5만 원,
2차 이상 10만 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고 밝혔습니다.
  • 지리산 음주산행 적발 '2년 새 43건'
    • 입력 2019-11-29 16:17:11
    진주
국립공원에서 음주가 금지된 뒤
지리산에서 2년 새 43건의
음주행위가 적발됐습니다.
국립공원관리공단은
지리산에서 숙박이 가능한
8곳의 대피소와 정상 일원에서도
음주행위가 금지된다며,
적발되면 1차 5만 원,
2차 이상 10만 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