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클릭@지구촌] ‘배트맨 가면’ 무늬 점 가진 아기…“1차 치료 성공적”
입력 2019.12.02 (06:52) 수정 2019.12.02 (06:56)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얼굴에 배트맨 가면 무늬의 커다란 점을 가진 미국인 아기가 러시아에서 1차 제거 수술을 성공적으로 마쳤습니다.

생후 8개월의 '루나 페너' 양은 '멜라닌세포 모반'이라는 희소 질환으로 얼굴 절반 이상이 검은색 점으로 덮인 채 태어났는데요.

게다가 악성 피부암인 흑색종으로 발전할 수 있는 병이었기에 루나의 부모는 이를 제거하고자 미국 내의 많은 병원을 찾아갔지만, 점의 크기가 너무 커서 선뜻 나서는 의료진이 없었다고 합니다.

이때 루나의 사연을 알게 된 러시아의 한 피부질환 전문의가 새로운 치료법을 제안했고 지난 9월 루나는 엄마와 함께 러시아로 건너가 1차 제거 치료를 받았는데요.

그 결과 이마 부분 모반은 거의 사라지고 치료 부위도 잘 아물고 있으며 앞으로 남은 치료 결과도 긍정적일 것으로 의료진은 전망하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클릭 지구촌>이었습니다.
  • [클릭@지구촌] ‘배트맨 가면’ 무늬 점 가진 아기…“1차 치료 성공적”
    • 입력 2019-12-02 06:54:51
    • 수정2019-12-02 06:56:15
    뉴스광장 1부
얼굴에 배트맨 가면 무늬의 커다란 점을 가진 미국인 아기가 러시아에서 1차 제거 수술을 성공적으로 마쳤습니다.

생후 8개월의 '루나 페너' 양은 '멜라닌세포 모반'이라는 희소 질환으로 얼굴 절반 이상이 검은색 점으로 덮인 채 태어났는데요.

게다가 악성 피부암인 흑색종으로 발전할 수 있는 병이었기에 루나의 부모는 이를 제거하고자 미국 내의 많은 병원을 찾아갔지만, 점의 크기가 너무 커서 선뜻 나서는 의료진이 없었다고 합니다.

이때 루나의 사연을 알게 된 러시아의 한 피부질환 전문의가 새로운 치료법을 제안했고 지난 9월 루나는 엄마와 함께 러시아로 건너가 1차 제거 치료를 받았는데요.

그 결과 이마 부분 모반은 거의 사라지고 치료 부위도 잘 아물고 있으며 앞으로 남은 치료 결과도 긍정적일 것으로 의료진은 전망하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클릭 지구촌>이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