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천연 염색약’ 부작용…“가렵고 따갑고 얼굴 검게 변색”
입력 2019.12.02 (08:21) 수정 2019.12.02 (08:29) 아침뉴스타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흰 머리를 염색하기 위해 '헤나' 성분 염색약을 쓰는 분들 많으시죠.

그런데 모발뿐 아니라 얼굴까지 까맣게 변하는 부작용이 잇따르고 있어 주의가 필요합니다.

김혜주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1년 전 서울의 한 미용실에서 '헤나' 성분 염색약으로 머리카락을 염색한 60대 여성입니다.

며칠 뒤 이마가 검게 변하더니, 얼굴 전체로 번졌습니다.

[A 씨/헤나 염색약 부작용 피해자/음성변조 : "천연이라고, 인체에 해가 없다고, '부작용이 없다' 라는 걸로 저는 듣고 있었는데..."]

수시로 가렵고 따가운 것도 힘들지만, 변해버린 피부 탓에 사람들 앞에 나서기가 두렵습니다.

[A 씨/헤나 염색약 부작용 피해자/음성변조 : "모두 다 저를 이렇게 쳐다보는 그런 눈빛들이 (싫어서), 여러 사람 모이는 데는 지금은, 현재로써는 지금은 안 가고 있습니다. 정말로 죽고 싶었어요."]

2년 전, 헤나 성분 염색약으로 집에서 염색을 한 또 다른 여성도 비슷한 부작용을 겪고 있습니다.

병원비만 800만 원 넘게 썼지만 아직도 치료를 받아야 합니다.

[B 씨/헤나 염색약 부작용 피해자 : "시간이 갈수록 더 그게 힘들고, 우울해지더라고요. 2년이 넘도록 이게 그대로니까. 자신감도 떨어지고..."]

소비자들은 열대 식물의 잎을 말린 천연 재료라는 말만 믿고 헤나 염색약을 선택하기 쉽습니다.

그러나 실제로는 피부 변색 등 부작용 원인일 가능성이 있는 화학성분을 섞는 경우가 적지 않습니다.

[이준영/서울성모병원 피부과 전문의 : "(염색 전) 피부 반응 검사를 한번 해 보는 게 중요하고, (염색 후) 가려움증을 느낀다든지 그러면 당분간 사용하는 걸 중단하고..."]

최근 5년 동안 한국소비자원에 접수된 헤나 염색약 관련 피해는 350여 건.

식약처가 실태조사에 나섰지만 아직까지 부작용 원인이 밝혀지지 않아 제품에 대해 규제나 피해자 보상 등도 제대로 이뤄지지 못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김혜주입니다.
  • ‘천연 염색약’ 부작용…“가렵고 따갑고 얼굴 검게 변색”
    • 입력 2019-12-02 08:24:18
    • 수정2019-12-02 08:29:49
    아침뉴스타임
[앵커]

흰 머리를 염색하기 위해 '헤나' 성분 염색약을 쓰는 분들 많으시죠.

그런데 모발뿐 아니라 얼굴까지 까맣게 변하는 부작용이 잇따르고 있어 주의가 필요합니다.

김혜주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1년 전 서울의 한 미용실에서 '헤나' 성분 염색약으로 머리카락을 염색한 60대 여성입니다.

며칠 뒤 이마가 검게 변하더니, 얼굴 전체로 번졌습니다.

[A 씨/헤나 염색약 부작용 피해자/음성변조 : "천연이라고, 인체에 해가 없다고, '부작용이 없다' 라는 걸로 저는 듣고 있었는데..."]

수시로 가렵고 따가운 것도 힘들지만, 변해버린 피부 탓에 사람들 앞에 나서기가 두렵습니다.

[A 씨/헤나 염색약 부작용 피해자/음성변조 : "모두 다 저를 이렇게 쳐다보는 그런 눈빛들이 (싫어서), 여러 사람 모이는 데는 지금은, 현재로써는 지금은 안 가고 있습니다. 정말로 죽고 싶었어요."]

2년 전, 헤나 성분 염색약으로 집에서 염색을 한 또 다른 여성도 비슷한 부작용을 겪고 있습니다.

병원비만 800만 원 넘게 썼지만 아직도 치료를 받아야 합니다.

[B 씨/헤나 염색약 부작용 피해자 : "시간이 갈수록 더 그게 힘들고, 우울해지더라고요. 2년이 넘도록 이게 그대로니까. 자신감도 떨어지고..."]

소비자들은 열대 식물의 잎을 말린 천연 재료라는 말만 믿고 헤나 염색약을 선택하기 쉽습니다.

그러나 실제로는 피부 변색 등 부작용 원인일 가능성이 있는 화학성분을 섞는 경우가 적지 않습니다.

[이준영/서울성모병원 피부과 전문의 : "(염색 전) 피부 반응 검사를 한번 해 보는 게 중요하고, (염색 후) 가려움증을 느낀다든지 그러면 당분간 사용하는 걸 중단하고..."]

최근 5년 동안 한국소비자원에 접수된 헤나 염색약 관련 피해는 350여 건.

식약처가 실태조사에 나섰지만 아직까지 부작용 원인이 밝혀지지 않아 제품에 대해 규제나 피해자 보상 등도 제대로 이뤄지지 못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김혜주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아침뉴스타임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