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홍콩 시위
美언론 “홍콩 인권법 때문에 미중 무역협상 정지”
입력 2019.12.02 (11:03) 수정 2019.12.02 (11:05) 국제
미중 무역 협상이 미국의 '홍콩 인권 민주주의 법'(홍콩 인권법) 통과 때문에 답보 상태에 빠졌다고 도널드 트럼프 협상단의 한 측근이 현지시간 1일 말했습니다.

미 인터넷 매체 악시오스에 따르면 이 측근은 "홍콩 인권법 때문에 미중 무역 협상이 현재 정지됐다"며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국내 정치를 안정시키기 위한 시간이 필요하다"고 밝혔습니다.

그는 미중 '1단계 무역 합의'가 빨라도 연말에나 이뤄질 것이며, 트럼프 대통령은 무역 협상을 이어가기 위해 오는 15일로 예정된 관세 부과를 연기할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홍콩에서 대규모 민주화 시위가 장기화하는 가운데 지난달 27일 홍콩 인권법에 서명하면서 중국이 강력 반발하고 있습니다. 이 법은 홍콩의 인권 탄압과 연루된 중국 정부 관계자에 대한 비자 발급을 제한 등을 담고 있습니다.

또 다른 복수의 소식통은 트럼프 대통령의 대중 관세 철회 규모, 무역 합의 이행 방법, 중국의 미국산 농산물 대량 구매 보장 방식 등이 무역 협상의 실질적인 난관으로 남아있다고 전했습니다.

무역 협상 합의안 서명을 위한 장소 문제도 아직 해결되지 않았습니다. 미국 측은 아이오와주, 미국 대통령 별장인 캠프 데이비드 등을 후보지로 두고 논의하고 있으나 미중 양측이 수용할 수 있는 장소를 찾는 데 여전히 어려움을 겪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 美언론 “홍콩 인권법 때문에 미중 무역협상 정지”
    • 입력 2019-12-02 11:03:18
    • 수정2019-12-02 11:05:33
    국제
미중 무역 협상이 미국의 '홍콩 인권 민주주의 법'(홍콩 인권법) 통과 때문에 답보 상태에 빠졌다고 도널드 트럼프 협상단의 한 측근이 현지시간 1일 말했습니다.

미 인터넷 매체 악시오스에 따르면 이 측근은 "홍콩 인권법 때문에 미중 무역 협상이 현재 정지됐다"며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국내 정치를 안정시키기 위한 시간이 필요하다"고 밝혔습니다.

그는 미중 '1단계 무역 합의'가 빨라도 연말에나 이뤄질 것이며, 트럼프 대통령은 무역 협상을 이어가기 위해 오는 15일로 예정된 관세 부과를 연기할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홍콩에서 대규모 민주화 시위가 장기화하는 가운데 지난달 27일 홍콩 인권법에 서명하면서 중국이 강력 반발하고 있습니다. 이 법은 홍콩의 인권 탄압과 연루된 중국 정부 관계자에 대한 비자 발급을 제한 등을 담고 있습니다.

또 다른 복수의 소식통은 트럼프 대통령의 대중 관세 철회 규모, 무역 합의 이행 방법, 중국의 미국산 농산물 대량 구매 보장 방식 등이 무역 협상의 실질적인 난관으로 남아있다고 전했습니다.

무역 협상 합의안 서명을 위한 장소 문제도 아직 해결되지 않았습니다. 미국 측은 아이오와주, 미국 대통령 별장인 캠프 데이비드 등을 후보지로 두고 논의하고 있으나 미중 양측이 수용할 수 있는 장소를 찾는 데 여전히 어려움을 겪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