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영상] ‘아! 김승규’ K리그, 역사는 반복됐습니다
입력 2019.12.02 (18:29) 수정 2019.12.02 (18:31) 케이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2019년 12월 1일 울산과 포항의 '동해안 더비'는 앞으로 K리그 역사에 두고두고 회자될 경기였습니다. 정확히 6년 전 12월 1일에도 울산과 포항의 시즌 최종전 역시 그 자체가 역사였기 때문에 더욱 진한 여운이 남는 승부였습니다.

한 골 한 골 터질 때마다 울산과 포항, 그리고 전북의 팬들은 희비가 엇갈렸습니다. 골키퍼 김승규는 6년 전과 마찬가지로 다시 한 번 슬픔과 아픔을 감내해야 하는 비운의 주인공이 됐습니다. K리그 역사에 회자될 2019년 12월 1일의 명승부를 영상으로 재구성했습니다.

  • [영상] ‘아! 김승규’ K리그, 역사는 반복됐습니다
    • 입력 2019-12-02 18:29:04
    • 수정2019-12-02 18:31:40
    케이야
2019년 12월 1일 울산과 포항의 '동해안 더비'는 앞으로 K리그 역사에 두고두고 회자될 경기였습니다. 정확히 6년 전 12월 1일에도 울산과 포항의 시즌 최종전 역시 그 자체가 역사였기 때문에 더욱 진한 여운이 남는 승부였습니다.

한 골 한 골 터질 때마다 울산과 포항, 그리고 전북의 팬들은 희비가 엇갈렸습니다. 골키퍼 김승규는 6년 전과 마찬가지로 다시 한 번 슬픔과 아픔을 감내해야 하는 비운의 주인공이 됐습니다. K리그 역사에 회자될 2019년 12월 1일의 명승부를 영상으로 재구성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