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내정설 논란 제주에너지공사 사장 재공모
입력 2019.12.02 (21:30) 수정 2019.12.02 (21:34) 제주
최근 제주에너지공사 사장에
정치인 내정설이 불거진 가운데
원희룡 지사가
최종 후보로 추천된 2명을
낙점하지 않고 재공모하기로 했습니다.
이번 공모에는 6명이 지원해
정치인 등 2명이 최종 후보자로
추천됐던 것으로 전해졌는데,
원 지사는 최근 도정질문에서
공무원이나 선거캠프 출신 인사가
에너지공사 사장으로
지명될 것이라는 사전내정설은
사실과 다르다고 밝혔습니다.
  • 내정설 논란 제주에너지공사 사장 재공모
    • 입력 2019-12-02 21:30:59
    • 수정2019-12-02 21:34:04
    제주
최근 제주에너지공사 사장에
정치인 내정설이 불거진 가운데
원희룡 지사가
최종 후보로 추천된 2명을
낙점하지 않고 재공모하기로 했습니다.
이번 공모에는 6명이 지원해
정치인 등 2명이 최종 후보자로
추천됐던 것으로 전해졌는데,
원 지사는 최근 도정질문에서
공무원이나 선거캠프 출신 인사가
에너지공사 사장으로
지명될 것이라는 사전내정설은
사실과 다르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