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오락가락 5G’에 뿔난 소비자들, 내일 집단 피해 신고
입력 2019.12.11 (20:05) 수정 2019.12.11 (20:33) 취재K
■ 5G 상륙작전... 세계 최초 5G 터졌는데 속 터져

4월 3일 밤 11시 세계 '최초' 상용화. 예정보다 이틀이나 당긴 기습 개통이었다. 경쟁자인 미국 통신사가 상용화를 일주일이나 앞당긴다는 소식이 들리자 긴급 결정을 내렸다. 예정보다 서두르다 보니, LG유플러스에서는 밤 11시에 첫 5G 개통 행사를 열기도 했다.

일반 고객 대상으로 한 개통은 이틀 뒤에 가능했다. 개통해도 서울과 수도권 등 인구 밀집 지역을 중심으로 5G 서비스를 시작하다 보니 전국에서 '빵빵' 터질 리가 만무했다. 통신사 광고에 혹했던 소비자들 불만도 터져 나왔다.

■ 시간이 흘러도 5G 오락가락… 소비자 4명 중 3명 '불만'

5G를 두고 잡음은 계속됐다. 반년 정도 이어지자, 참여연대가 소비자단체들과 나섰다. 9월 11월부터 10월 6일까지 5G 이용자 171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진행했다. 응답자 열 명 중 여덟 명은 '불만족'이라고 답했고 5G 접속 가능 지역이 너무 협소한 게 가장 큰 불만이었다.

특히, 이런 불편사항에 대해 자세하게 안내받지 못했단 분노가 많았다. 조사를 보면 통신불편에 대해 사전에 알았다고 답한 비율은 37.4%에 불과했으며 이마저도 절반 이상이 단순한 안내만 받았다고 답했다.

■ 기지국 늘리면 만사형통? 참다못한 소비자들 '집단 분쟁조정' 나서

비싼 요금제 덜컥 냈는데 불만 쌓이던 소비자들이 내일(12일) 피해 신고에 나선다. 소비자들이 통신사를 상대로 한국소비자단체협의회에 집단 분쟁조정신청을 하게 된 것이다. 이들은 어떤 불편을 겪었던 걸까?

다시 4월로 돌아가 보자. 정부도 손 놓고 있진 않았다. 4월 23일, 서비스 점검을 위해 민관합동으로 TF를 꾸려 회의도 열었다. 대책도 내놓았다. 연말까지 인구 93%가 모여 사는 85개 시 지역에 기지국을 설치하겠다고 공언했다. 연말이 다가오는 지금, 기지국 구축 현황은 어떨까? 5G 서비스 지역을 표시한 통신사 '커버리지 맵'은 믿을만한 걸까? 오늘(11일) KBS 뉴스9에서 보여 드립니다.
  • ‘오락가락 5G’에 뿔난 소비자들, 내일 집단 피해 신고
    • 입력 2019-12-11 20:05:41
    • 수정2019-12-11 20:33:33
    취재K
■ 5G 상륙작전... 세계 최초 5G 터졌는데 속 터져

4월 3일 밤 11시 세계 '최초' 상용화. 예정보다 이틀이나 당긴 기습 개통이었다. 경쟁자인 미국 통신사가 상용화를 일주일이나 앞당긴다는 소식이 들리자 긴급 결정을 내렸다. 예정보다 서두르다 보니, LG유플러스에서는 밤 11시에 첫 5G 개통 행사를 열기도 했다.

일반 고객 대상으로 한 개통은 이틀 뒤에 가능했다. 개통해도 서울과 수도권 등 인구 밀집 지역을 중심으로 5G 서비스를 시작하다 보니 전국에서 '빵빵' 터질 리가 만무했다. 통신사 광고에 혹했던 소비자들 불만도 터져 나왔다.

■ 시간이 흘러도 5G 오락가락… 소비자 4명 중 3명 '불만'

5G를 두고 잡음은 계속됐다. 반년 정도 이어지자, 참여연대가 소비자단체들과 나섰다. 9월 11월부터 10월 6일까지 5G 이용자 171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진행했다. 응답자 열 명 중 여덟 명은 '불만족'이라고 답했고 5G 접속 가능 지역이 너무 협소한 게 가장 큰 불만이었다.

특히, 이런 불편사항에 대해 자세하게 안내받지 못했단 분노가 많았다. 조사를 보면 통신불편에 대해 사전에 알았다고 답한 비율은 37.4%에 불과했으며 이마저도 절반 이상이 단순한 안내만 받았다고 답했다.

■ 기지국 늘리면 만사형통? 참다못한 소비자들 '집단 분쟁조정' 나서

비싼 요금제 덜컥 냈는데 불만 쌓이던 소비자들이 내일(12일) 피해 신고에 나선다. 소비자들이 통신사를 상대로 한국소비자단체협의회에 집단 분쟁조정신청을 하게 된 것이다. 이들은 어떤 불편을 겪었던 걸까?

다시 4월로 돌아가 보자. 정부도 손 놓고 있진 않았다. 4월 23일, 서비스 점검을 위해 민관합동으로 TF를 꾸려 회의도 열었다. 대책도 내놓았다. 연말까지 인구 93%가 모여 사는 85개 시 지역에 기지국을 설치하겠다고 공언했다. 연말이 다가오는 지금, 기지국 구축 현황은 어떨까? 5G 서비스 지역을 표시한 통신사 '커버리지 맵'은 믿을만한 걸까? 오늘(11일) KBS 뉴스9에서 보여 드립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